2018-06-08 (금)

  • -동두천 24.6℃
  • -강릉 22.9℃
  • 맑음서울 24.5℃
  • 연무대전 24.8℃
  • 구름조금대구 27.0℃
  • 맑음울산 23.8℃
  • 연무광주 23.8℃
  • 박무부산 22.9℃
  • -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1.3℃
  • -강화 20.1℃
  • -보은 24.4℃
  • -금산 24.2℃
  • -강진군 24.3℃
  • -경주시 24.2℃
  • -거제 24.9℃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의협 빠진 건정심 회의…위원장도 10분 늦어

제9차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이하 건정심)가 8일 오후 2시10분부터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서울사무소 8층에서 개최되고 있다.

이날 회의는 권덕철 건정심 위원장(보건복지부 차관)이 10분정도 늦어 2시10분부터 성원보고를 시작으로, 위원장 인사말 등이 이어졌다.



대한의사협회는 5월31일 수가협상 결과에 불복해 건정심을 탈퇴했기 때문에 8일 회의에 참석하지 않았다. 이에 보건복지부는 의협 측 건정심 위원인 박홍준 위원과 성종호 위원의 명패와 서명록은 마련하지 않았다.

8일 건정심에서는 ▲위험분담약제 등재 심의, ▲상급병실(2-3인실) 보험적용 확대 및 중환자실 입원료 개선, ▲의약품 선별급여 해소 계획, ▲전문병원 평가계획 등을 논의한다.

김영학 서기관은 회의에 앞서 “오는 8일은 수가협상 결과에 대해 보고한다. 6월 중 건정심 소위에서 논의하는 거를 보고한다. 8일 결정하는 건 아니고 논의 후 6월말까지 수가협상 결과를 결정한다.”고 언급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