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8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뉴스속보




간암 표적 치료 가능성 제시돼
간암은 발생 기전이 복잡해 항암 및 표적치료의 효과가 떨어져서 수술, 색전술 등 다른 치료법에 의존한다. 그런데 간암 환자에게 나타나는 '혈소판 유래 성장인자 수용체'가 기저 간경화와 관계없이 간암에서 특이하게 발생함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확인됐다. 연세대학교 강남세브란스 암병원 간암센터 이정일 교수(소화기내과) 연구팀이 간암에서 나타나는 혈소판 유래 성장인자 수용체가 기저 간경화와는 연관되어 있지 않음을 밝힌 연구 결과를 지난 12일 발표했다. 예후가 나쁜 간암 환자에게 주로 나타나는 혈소판 유래 성장인자 수용체는 최근 표적 치료 후보 물질로 주목받았다. 그러나 이 혈소판 유래 성장인자 수용체가 간경화와도 관련이 있을 수 있다는 의견으로 간암 표적치료 활용 가능여부가 확실치 않았다. 연구팀은 간암 환자 95명의 병리 자료와 인체 유래물 은행에 기증받아 보관된 16개의 간암 조직을 조직 미세배열기법을 이용해 분석했다. 간암이 있는 부위와 없는 분위에서 혈소판 유래 성장인자 수용체의 발현을 비교한 결과, 기존 연구와 마찬가지로 혈소판 유래 성장인자가 강하게 나타난 환자의 생존율이 의미 있게 낮았다.연구팀은 한발 더 나아가 간암에서 나타나는 혈소판 유래 성장인자




배너

포토뉴스




골관절염 유전자치료제 '인보사', 출시 심포지엄 성료
코오롱생명과학,코오롱제약, 한국먼디파마는 무릎 골관절염 치료제 ‘인보사-케이’ 국내 출시를 맞이해 지난 14~15일 양일간 ‘인보사-케이 런칭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인보사-케이' 국내 출시 기념과 함께 무릎 골관절염 치료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킬 '인보사-케이'의 가치 및 의학적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로 총 160명 이상의 국내 정형외과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심포지엄 첫째 날에는 이명철 교수(서울의대)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골관절염 치료 가이드라인을 시작으로 인보사-케이의 소개 및 임상결과에 대한 발표가 이어졌다. 이날 좌장을 맡은 이명철 교수는 “골관절염은 조직 손상으로 야기된 면역계의 염증 과정이기 때문에 염증을 악화시키는 악순환 고리를 끊는 것이 중요하나, 기존에는 일시적으로 통증을 완화 시키거나 단기적 보존치료에 머물러 근본적 치료가 이뤄지지 못했다”며, “기존 치료제와 달리 인보사-케이는 골관절염 악화 원인을 치료해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과 희망을 제공해주었다”고 국내 출시 의의를 전했다. 둘째 날에는 좌장인 빈성일 교수(울산의대)가 ‘골관절염 치료에 있어 환자의 부담감’에 대해 발표했으며, 서승석 원장












리쿠르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