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15 (수)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행정/보험


미즈메디병원 신생아 29명중 7명 로타바이러스 ‘확인’

질본, 신생아 보호자 강서구보건소 신고…향후 추가환자 조사

미즈메디병원의 신생아 29명중 7명이 로타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지난 14일 확인됐다.

15일 질병관리본부는 ‘서울 강서구 소재 산부인과의 신생아 로타바이러스 감염 및 표본감시자료 현황’이라는 알림문자에서 이같이 밝혔다.

발생장소는 미즈메디병원(강서구 강서로 295)이며, 오늘(15일) 신생아 보호자가 강서구 보건소에 신고함으로써 확인됐다. 

질본은 서울특별시·강서구 보건소와 함께 ▲인체 검체(신생아실 종사자 및 산모 직장 도말, 신생아 기저귀 대변 채취) ▲환경 검체(액상 분유 입구 도말, 침구 도말) ▲확진 신생아 메즈메디병원 신생아실에서 격리 치료 실시 등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다.
 
질본은 “앞으로 산후조리원 현황 파악 및 추가 환자를 조사하는 한편, 환경 소독·전파 방지를 위해 신생아실 폐쇄를 검토중이다.”라고 전했다. 

전국 103개 표본감시기관의 환자감시 현황을 보면 10주(2017.3.5.-3.11.)에 로타바이러스 감염 확인 환자 수는 총 102명으로, 2017년 1주(2017.1.1.-1.7.) 환자수 37명 대비 약 2.8배 증가했다.

질본은 “신속하게 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으로, 추가적인 역학조사 결과 등에 따라, 수정 및 보완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