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7 (화)

  • -동두천 20.6℃
  • -강릉 18.7℃
  • 맑음서울 19.8℃
  • 구름조금대전 20.1℃
  • 구름조금대구 19.7℃
  • 구름많음울산 17.5℃
  • 구름조금광주 21.1℃
  • 구름조금부산 17.3℃
  • -고창 17.4℃
  • 구름많음제주 16.2℃
  • -강화 16.1℃
  • -보은 18.4℃
  • -금산 19.0℃
  • -강진군 18.2℃
  • -경주시 20.2℃
  • -거제 18.3℃
기상청 제공

인사


수원나누리병원 제3대 김기준 병원장 취임

“현재에 머무르지 않고 더욱 정진하자”

수원나누리병원 척추센터 김기준 원장이 4월 17일 병원 2층에서 임직원 및 외부인사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대 병원장에 취임했다.



이날 행사에는 나누리병원 장일태 이사장을 비롯해 강남나누리병원 이광열 병원장, 인천나누리병원 김진욱 병원장, 강서나누리병원 배정식 병원장, 주안나누리병원 피용훈 병원장 등도 참석해 김기준 병원장의 취임을 함께 축하했다.

앞서 수원나누리병원 1, 2대 병원장을 역임한 장지수 병원장은 이임사에서 “지난 5년을 돌이켜 보면 힘들고 어려웠던 시절이 있었다. 그 시절 용기를 북돋아 주고 또 함께 화합하면서 이만큼 성장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제 인생에 어떤 어려움이 닥치더라도 여러분들과의 추억을 기억하며 희망을 품고 살아가겠다”고 전했다.

제3대 병원장에 오른 김기준 병원장은 취임사에서 “스티브 잡스가 미국 스탠포드대학 연설에서 이런 말을 했다. ‘stay hungry, stay foolish’. 우리도 이 말처럼 환자를 위해 현재에 만족하지 말고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해 더욱 갈구해야 한다”며 “외부활동, 대외협력, 지역사회, 수술 후 환자 관리에 대해 중점적으로 신경 쓸 것이며 의료진들이 환자만 보고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장일태 이사장은 “장지수 병원장의 인품과 노고에 경의를 표한다. 앞으로 새로운 병원장과 함께 더욱 발전하는 병원으로 도약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기준 병원장은 한양대 의대에서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지난 2010년에는 국제인명센터(IBC) 의학자상을 수상했고 세계 3대 인명사전인 마르퀴즈후즈후에 등재된 바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