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2 (월)

  • 흐림동두천 8.0℃
  • 흐림강릉 5.8℃
  • 흐림서울 9.5℃
  • 맑음대전 16.6℃
  • 맑음대구 13.8℃
  • 맑음울산 16.9℃
  • 맑음광주 12.1℃
  • 맑음부산 16.3℃
  • 맑음고창 15.7℃
  • 맑음제주 22.6℃
  • 구름많음강화 9.4℃
  • 맑음보은 11.7℃
  • 맑음금산 16.1℃
  • 맑음강진군 11.4℃
  • 맑음경주시 17.5℃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부산대병원 산부인과, 로봇수술 500례 달성

동남권 최다…수술 사각지대 없애


부산대병원이 최근 산부인과 로봇수술 500례를 달성했다. 이는 부울경 지역 최초이면서 최다 건수다.

산부인과에서 시행 중인 로봇수술은 자궁경부암, 자궁내막암, 난소암, 자궁근종, 난소종양 등으로 2018년 114건, 2019년 88건, 2020년 102건 등 최근 3년간 로봇을 이용한 수술이 활발하게 진행됐다.

단일공 로봇수술의 경우 배꼽에 1인치 미만의 하나의 구멍을 통해 수술하기 때문에 흉터가 거의 남지 않고, 회복이 빠른 장점이 있다.

특히 산부인과 수술은 분만과 관련된 여성의 생식기관을 다루는 만큼 정교하게 수술해야 한다. 수술주변 조직을 보호하고 혈관과 신경 등 주변의 장기손상을 최소화해야 수술 부작용을 줄일 수 있다. 산부인과 로봇수술을 할 수 있는 의료기관이 적은 이유이다.

산부인과 김기형·주종길 교수는 “로봇수술은 최소한의 절개부위로 정교한 수술이 가능하고 흉터가 거의 남지 않아 미용효과에도 우수하다”며 “특히 여성에게 가장 중요한 가임력을 보존하는데 효과적인 수술 방법이다”라고 말했다.

서동수 로봇수술센터장(산부인과)은 “로봇수술은 의료진의 경험과 실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로봇수술에 적용할 수 있는 질환을 더욱 연구하고 확대해 많은 환자들이 안전하고 고품질의 의료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대병원 로봇수술센터는 지난해 2월 다빈치 Xi를 추가로 도입해 부산 경남 최초로 2대의 로봇수술기를 운영하고 있다. 수술대기 기간도 대폭 단축했다.

로봇수술은 외과, 비뇨의학과, 산부인과, 흉부외과, 이비인후과 등 여러 진료과로 수술 영역이 점차 확대되고 있고, 암과 같은 높은 난이도를 요구하는 수술에도 로봇수술을 적용해 많은 성과를 내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