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1.7℃
  • 흐림강릉 11.5℃
  • 흐림서울 3.1℃
  • 흐림대전 5.5℃
  • 흐림대구 10.2℃
  • 흐림울산 12.2℃
  • 흐림광주 8.2℃
  • 부산 12.8℃
  • 흐림고창 6.6℃
  • 흐림제주 10.8℃
  • 흐림강화 0.5℃
  • 흐림보은 5.4℃
  • 흐림금산 6.2℃
  • 흐림강진군 8.5℃
  • 흐림경주시 11.5℃
  • 흐림거제 13.1℃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인천성모병원, 희귀질환·유전질환 진료협력 업무협약

“성공적 사회 복귀까지 지역 의료기관들과 긴밀하게 협력해 나갈 것”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은 지난 14일 W여성병원(대표원장 함경렬), 인천세종병원(병원장 오병희)과 유전 및 희귀질환의 빠른 진단과 치료를 위해 상호협력 및 진료 지원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각각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인천성모병원 의학유전·희귀질환센터는 각 의료기관으로부터 의뢰받은 환자에 대해 유전검사를 비롯한 소아청소년과, 내분비내과, 신경과, 신경외과, 심장혈관내과, 이비인후과, 정형외과, 진단검사의학과, 재활의학과, 혈액종양내과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을 바탕으로 약물치료, 수술치료, 재활치료를 신속히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또 희귀질환 국가지정 신청과 유전자진단지원·의료비지원 사업 안내, 장애인 등록·자조모임 안내 등 다양한 사회복지 서비스를 통해 희귀질환자의 치료와 치료 후 성공적인 사회 복귀를 지원한다.

이외에도 △인천성모병원 희귀질환·유전자센터와 협력병원 간 핫라인을 통한 신속한 응대 유전희귀질환의학 정보 교류 학술 지원 및 공동 연구 의료 및 진료 지원 인력의 교육 환자 진료에 관한 지원 및 협조 등도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장대현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의학유전·희귀질환센터장(재활의학과 교수)은 “희귀질환 및 유전자질환의 정확하고 빠른 진단과 치료, 그리고 치료 후 성공적인 사회 복귀까지 앞으로 지역 의료기관들과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