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흐림동두천 12.8℃
  • 흐림강릉 16.8℃
  • 흐림서울 18.3℃
  • 흐림대전 16.2℃
  • 구름많음대구 17.0℃
  • 흐림울산 17.0℃
  • 흐림광주 18.1℃
  • 구름많음부산 19.5℃
  • 흐림고창 15.7℃
  • 구름많음제주 20.6℃
  • 흐림강화 14.7℃
  • 흐림보은 13.3℃
  • 흐림금산 14.0℃
  • 흐림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3.5℃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보건복지부, ‘중증 소아 단기입원병동’ 건립 기공식 개최

국내 최초로 도입되는 단기치료 및 돌봄서비스(RESPITE CARE) 제공 사업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서울대학교병원(병원장 김연수)과 함께 11일(금) 오후 2시 30분부터, 서울시 종로구 원남동 부지에서「중증 소아 단기입원병동」건립 기공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중증 소아 단기입원병동」은 소아·청소년 환자와 그 가족에 대해서는 국내에서 최초로 도입되는 단기치료 및 돌봄서비스 (RESPITE CARE, 리스파이트케어) 제공 사업으로,   보건복지부「어린이병원 기능 강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으며,  중증 자녀에 대한 24시간 돌봄 제공으로 최소한의 휴식도 보장받을 수 없는 가족의 돌봄 부담 완화와 소진  예방, 휴식을 통한 회복 지원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단기입원 서비스 이용 대상은 1개 이상 기계에 의존해 가정에서 간병 중이거나, 와병 상태인 중증 소아 환자와 그 가족으로,   보호자 없이 최대 1회 6박, 연간 14일까지 입원 가능하며,   입원기간 동안에는 환자 기능 유지를 위한 치료와 돌봄 및 기타 통합케어서비스가 24시간 제공된다.

 본 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넥슨 재단(이사장 김정욱)은 보건복지부, 서울대학교병원과 뜻을 함께하고 사회공헌활동으로 부지 매입비, 건물 공사비 등 100억 원의 기부금을 지원하였다. 

 서울대학교병원은 보건복지부 지원예산과 넥슨 재단의 기부금을 통해 본원 인근에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의「서울대학교병원 넥슨 어린이 통합케어센터」를 설립하고,  본 센터 내에 16병상 규모로 「중증 소아 단기입원병동」를 설치할 예정이다.

 이날 기공식 행사에는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과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장, 넥슨 재단 김정욱 이사장 등이 참석하였고, 개회선언, 사업 경과보고, 축사, 테이프 컷팅 및 시삽 등 순서로 진행되었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축사를 통해, “어린이가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은 국가의 당연한 책무이자, 미래를 위한 가장 중요한 투자”라고 강조하며   “오늘 기공식을 시작으로 본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어 어린이 환자와 그 가족을 위한 새로운 치료·돌봄 모델로 자리 잡게 되길 기대하며, 이를 위해 복지부도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중증 소아 단기입원병동」은 오늘 기공식을 시작으로 건축공사에 본격적으로 착수하여 2023년 초에 개소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