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월)

  • 흐림동두천 27.7℃
  • 구름조금강릉 27.8℃
  • 구름많음서울 29.6℃
  • 구름많음대전 26.7℃
  • 구름조금대구 27.9℃
  • 구름조금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6.6℃
  • 구름많음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5.7℃
  • 구름많음제주 26.6℃
  • 흐림강화 26.4℃
  • 구름많음보은 25.0℃
  • 흐림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6.3℃
  • 구름조금경주시 26.5℃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질병관리청, 원숭이 두창 유입 방지 위한 감시 대응 강화

2022년 5월 이후 풍토병이 아닌 18개국에서 확진 171명, 의심 86명
일반적으로 사람 간 감염 드문 것으로 평가, 국내 유입 가능성 배제할 수 없어

질병관리청은 24일 원숭이 두창 국내 감염유입 방지를 위한 감시·대응 강화책을 발표했다.

원숭이 두창은 일반적으로 사람 간 감염이 드문 것으로 평가되나, 해외여행 증가와 비교적 긴 잠복기(통상 6~13일, 최장 21일)를 고려, 원숭이 두창 발생국가를 방문하고 온 여행객을 대상으로 유입사례 발생에 대비하고자 함이다.

입국 시 모든 여행객에게 발열 체크 및 건강상태질문서를 징구하며, 귀국 후 3주 이내 의심증상(38도 이상 발열, 오한, 두통, 림프절부종, 얼굴을 시작으로 손, 발에 퍼지는 수두와 유사한 수포성 발진)이 있을 경우 즉시 질병관리청 콜센터(1339)로 연락하도록 당부했다.

원숭이 두창은 나이지리아, 카메룬, 중앙아프리카공화국, DR콩고 등 중앙아프리카와 서아프리카 일부 국가의 풍토병으로, 최근에는 이례적으로 풍토병이 아닌 국가에서 발생하는 상황이며, 국외 환자 발생 증가에 따른 국내 유입 가능성도 점차 증가하고 있다.

2022년 5월 이후 유럽, 미국, 이스라엘, 호주 등 원숭이 두창이 풍토병이 아닌 18개국에서 원숭이 두창 감염 및 의심 사례가 다수 보고되었고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5.24 기준).


질병관리청장은 여행객 등에게 해외에 방문할 경우 마스크 착용, 손씻기 등 기본적인 방역수칙을 준수할 것을 요청하였다. 또한 야생동물 및 발열‧발진 등 유증상자와의 접촉을 피할 것을 당부하였다.

향후에도 질병관리청은 해외유입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앞으로 상황변화에 따라 해외유입을 차단하기 위한 해외유입 관리 강화조치들을 검토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