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월)

  • 흐림동두천 28.2℃
  • 구름많음강릉 28.5℃
  • 흐림서울 29.9℃
  • 흐림대전 27.1℃
  • 구름많음대구 28.8℃
  • 맑음울산 25.9℃
  • 흐림광주 27.1℃
  • 맑음부산 25.8℃
  • 흐림고창 26.1℃
  • 구름많음제주 27.1℃
  • 흐림강화 28.0℃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6.1℃
  • 구름조금강진군 27.3℃
  • 맑음경주시 27.8℃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중외제약, 4분기 실적 부진 예상…올해도 ‘부진’

하나대투증권 조윤정 애널리스트

하나대투증권 조윤정 애널리스트는 21일 보고서를 통해 중외제약의 4분기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6.2% 증가한907억원, 영업이익은 65.5% 감소한 29억원, 세전이익은 35억원의 적자가 예상되는 등 실적이 크게 부진할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4분기 적자시현의 원인으로 3분기에 발생한 시화공장 리모델링 관련 공사대금 지급과 분할이후 수출부문이 중외홀딩스로 이전됨에 따라 중외제약수출에 대해 홀딩스에게 수출대행수수료지급, 일회성이지만 4분기 공정위 과징금 35억원의 반영 등 비용증가 요인이 4분기에 일시에 집중됐기 때문이다.

조 애널리스트는 2008년에도 비용 상승 요인 존재로 이익 모멘텀의 약화가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2008년 중외제약의 수액제 부문생산을 (주)중외(지주회사 소속)로 이전하면서 상품매출 증가에 따른 원가율상승 및 기존수출부문에 대해 분할 후 지주회사 홀딩스로의 수출대행 수수료 지급에 따른 원가율 상승 등이 예상되어 수익성 하락이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따라서 올해 총 매출액은 전년대비 12.0% 증가한 4275억원,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1.0% 감소한 393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