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5.3℃
  • 흐림강릉 28.1℃
  • 천둥번개서울 25.9℃
  • 흐림대전 28.5℃
  • 흐림대구 30.4℃
  • 구름조금울산 28.4℃
  • 흐림광주 28.0℃
  • 맑음부산 28.0℃
  • 흐림고창 28.1℃
  • 구름조금제주 30.9℃
  • 흐림강화 26.2℃
  • 흐림보은 26.9℃
  • 흐림금산 27.7℃
  • 구름많음강진군 27.8℃
  • 구름많음경주시 28.6℃
  • 구름많음거제 27.4℃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중외제약, 최빈국 의료 인프라 확충 지원한다

KOICA와 보건의료 분야 개발협력사업 MOU 체결


중외제약(대표 이경하)은 정부의 해외 무상 원조를 전담하는 한국국제협력단과 보건의료 분야 대외 개발협력사업 수행을 위한 업무협조약정(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한국국제협력단(KOICA)는 지난 1991년 설립된 외교통상부 산하의 정부출연기관으로 개발도상국가의 경제사회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해외봉사단 파견, 인프라 건축, 재난복구지원 등 연간 5000억원에 달하는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아프리카의 케냐, 탄자니아 등 보건의료 인프라가 부족한 개발도상국의 보건 의료 환경 개선을 위한 전문가 파견, 프로젝트 사업, 공동연구 등 다각도의 대개도국 무상개발협력사업을 시행하게 된다.

이번 MOU는 재난 국가 의약품 지원, 의료 지원단 파견에 국한됐던 그간 지원 형태와 달리 개도국에 필요한 보건의료 분야의 전반적 인프라 구축에 대한 협약으로, 국내 제약사가 개도국 의료 환경 개선에 나선 것은 처음이다.

이종호 중외제약 회장은 “이번 사업은 그동안 기업체들이 실시한 무상원조의 개념을 넘어 아프리카 등 개도국 주민들의 건강 증진에 기반을 마련하는 새로운 개념의 지원"이라며 “글로벌 나눔의 실천과 최빈국 의료 인프라 확충을 위해 다각적인 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중외제약은 KOICA와의 MOU 체결을 기점으로 보다 적극적인 해외 보건 인프라 개발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