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수)

  • 흐림동두천 12.3℃
  • 구름조금강릉 13.3℃
  • 흐림서울 14.2℃
  • 흐림대전 15.4℃
  • 흐림대구 15.3℃
  • 흐림울산 15.7℃
  • 흐림광주 16.1℃
  • 흐림부산 16.7℃
  • 흐림고창 15.3℃
  • 구름많음제주 18.2℃
  • 흐림강화 12.8℃
  • 흐림보은 15.3℃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6.3℃
  • 구름조금경주시 14.6℃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중외홀딩스, (주)중외 550억 대규모 투자 유치

부채비율 감소 재무구조 획기적 개선 효과 기대

중외홀딩스가 자회사 (주)중외에 대한 대규모 투자를 유치했다.

중외홀딩스(대표 이경하)는 KB자산운용, 베넥스인베스트먼트 등과 자회사인 (주)중외 전환우선주에 대한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중외홀딩스는 (주)중외 주식 203만8000주(지분율 33.75%)를 전환우선주로 신규 발행해 투자자에게 제공하고 550억원을 투자받게 된다.

이는 비상장사인 (주)중외 주식 1주당 2만7000원(액면가 5000원)에 해당하는 가치를 인정받은 것이다.

투자금은 11월말까지 (주)중외로 납입되며, (주)중외는 중외홀딩스가 보유중인 자사 지분의 33.75%를 유상감자를 통해 소각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주)중외의 지분구조는 중외홀딩스 66.25%, 외부투자자 33.75%로 변경된다.

중외홀딩스는 이 투자자금을 부채상환 등 재무구조 개선에 활용할 계획이며, 향후 중외홀딩스의 부채비율이 70%대에서 20%대로 감소하는 등 재무구조가 획기적으로 개선될 전망이다.

회사측은 “이번 투자유치로 연간 40억원에 달하는 이자비용이 줄어들게 됐다”며 “이에 따라 중외홀딩스의 순이익 역시 대폭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2007년 지주회사 체제 전환 이후 우량 자회사의 기업공개(IPO;Initial Public Offering)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 이번 투자를 통해 (주)중외의 기업공개 작업을 본격화해 신규 상장한다는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