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충남대병원·세종충남대병원, 금요일 외래·수술·시술 휴진 돌입한다

비대위 "교수들의 정신적·신체적 피로 한계에 달해"

충남대학교병원과 세종충남대학교병원 의료진들이 이번주부터 금요일 외래 휴진에 들어간다.

충남의대/충남대병원/세종충남대병원 비상대책위원회는 이번 주부터 금요일 휴진을 결정했다고 4월 22일 밝혔다.

이는 2달간의 전공의 사직 사태 등을 겪으면서 교수들의 정신적·신체적 피로도가 한계에 다다랐기 때문으로, 충남의대/충남대병원/세종충남대병원 의료진들은 앞으로 금요일에는 외래진료와 수술은 자체적으로 휴식을 취하되, ▲응급실 ▲중환자실 ▲투석실 등 응급·중환자 진료와 수술은 지속할 계획이다.

또한, 부득이하게 외래진료나 시술·수술을 시행하거나 축소할 수 없는 진료과는 최소한으로 유지할 예정이며, 금요일 외래진료가 없거나 시술·수술 등의 변경이 현실적으로 어려운 경우에는 평일로 대체해 휴진하고, 24시간 근무 이후 다음날 반드시 12시간 이상을 휴진을 취하도록 할 방침이다.

비대위는 “이번 조치는 교수들의 정신적·신체적인 안녕 상태가 결국 환자분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부득이한 조치임을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