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9 (금)

  • 흐림동두천 23.8℃
  • 흐림강릉 28.3℃
  • 천둥번개서울 26.7℃
  • 흐림대전 29.4℃
  • 흐림대구 32.8℃
  • 구름많음울산 30.8℃
  • 구름많음광주 31.8℃
  • 구름많음부산 28.9℃
  • 구름많음고창 30.3℃
  • 구름많음제주 33.6℃
  • 흐림강화 26.3℃
  • 흐림보은 27.7℃
  • 흐림금산 29.6℃
  • 흐림강진군 30.1℃
  • 흐림경주시 31.8℃
  • 흐림거제 28.0℃
기상청 제공

아카데미

thumbnails
박지욱의 medical trivia

로켓 썰매에 몸을 매단 의사 죤 스탭 이야기

롤러코스터에 앉아 뼈가 부러지다외신에 따르면 일본의 한 놀이공원있는 롤러코스터가 잇따른 사고로 운행이 중단되었다. 트랙을 이탈하거나 중도에 멈춘 사고를 낸 것이 아니라정상적으로 운행을 했는데 탑승객들이 원인 모를 부상을 당했다고 한다. 지름이 40미터에 이르는 롤러코스터 <도도돈파(Do-Dodonpa)>는 2001년에 설치되었고 2017년에는 성능을 향상시켜 1.56초 만에 180km/h까지 급가속할 수 있었다. 속도로 보면 세상에서 가장빠른 롤러코스터다. 그런데 이듬 해인 2018년부터 최근까지탑승객 9명이 등뼈, 목뼈,팔뼈가 부러졌다. 2021년 8월 초에 운행이중단되었다. 시속 180km는 강력한 태풍의 풍속(50m/s)과 비슷하다. 하지만 KTX의 300km/h보다느리다. 국제선 여객기들의 속도는 900km/h가 넘으며국제우주정거장(ISS)은 28,000km/h 속도로 지구궤도를돈다. 내친 김에 인간이 겪은 최고 속도기록을 살펴본다면 아폴로 10호가 달 궤도에 다녀오면서 세운 40만km/h이다. 우리가 익숙한 80km/h의 5,000배에 달하는 속도다. 하지만 엄청난 속도를 견디기 힘들었을까? 아니다. 아폴로 우주인도 음속 2배로여행한 콩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