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07 (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동정


중앙대병원 문남주 교수, 아-태안과학회 공로상 수상

저시력인 위한 시각재활사업 등 실명 예방 공로 인정

중앙대학교병원(원장 김성덕) 안과 문남주 교수는 3월 3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 안과학회(Asia-Pacific Academy of Ophthalmology, APAO)에서 실명 예방을 위해 기여한 다양한 업적을 인정받아 공로상(Outstanding Service in Prevention of Blindness Award)을 수상했다.


현재 한국저시력연구회 회장으로 활동 중인 문남주 교수는 한국신경안과학회 회장, 대한안과학회 부회장, 한국실명예방재단 이사 등을 역임하며 수년간 시각 장애인을 돌보고 한국의 시각 재활 서비스를 발전시키고 홍보하는데 헌신해왔다.


문 교수는 1995년 국내 최초로 시력재활클리닉을 개설했으며, 저시력 환자가 보조기구에 의한 훈련을 통해 시력을 회복할 수 있는 재활치료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보급하고 저시력 연구 및 임상 진료 체계를 발전시키는데 힘써왔다.


특히, 문 교수는 소아와 노인 저시력인을 위한 시각재활사업과 국내외 오지의 무료 안과검진 등 실명 예방 활동도 지속적으로 진행해오고 있다.


최근에는 저시력 환자에 대한 치료와 재활부터 복지혜택에 대한 정보를 총망라한 국내 첫 저시력 교과서인 ‘임상저시력’ 도서를 집필 및 발간해 저시력 치료와 관련한 의료진 및 교육자, 환자들에게 유용한 자료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아시아-태평양 안과학회(APAO)는 아시아 지역의 실명률을 낮추고 안과 교육 및 연구지원을 위해 1960년에 창립된 학회로, 현재 세계안과학회(World Ophthalmology Congress) 다음으로 규모가 큰 국제 안과학회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