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06 (목)

  • -동두천 32.8℃
  • -강릉 29.5℃
  • 연무서울 31.8℃
  • 구름많음대전 31.4℃
  • 구름많음대구 30.7℃
  • 박무울산 27.1℃
  • 흐림광주 28.4℃
  • 박무부산 25.5℃
  • -고창 29.3℃
  • 구름많음제주 29.0℃
  • -강화 30.0℃
  • -보은 30.6℃
  • -금산 31.4℃
  • -강진군 25.2℃
  • -경주시 31.1℃
  • -거제 25.5℃

동정


국립암센터 전재관 암정보교육과장, ‘두산연강학술상’ 수상

위내시경 이용한 위암검진 효과 입증 논문으로 수상 영예

국립암센터(원장 이강현) 국가암관리사업본부 전재관 암정보교육과장은 7월 7일(금)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개최되는 ‘2017 두산연강학술상’ 시상식에서 의학논문 부문을 수상한다.


수상 논문은 전재관 과장이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최귀선 교수 연구팀과 올해 1월 소화기 분야 세계적 권위지인 ‘소화기병학(Gastroenterology)’에 게재한 ‘위암 사망률 감소에 있어 국가암검진사업의 효과성(Effectiveness of the Korean National Cancer Screening Program in Reducing Gastric Cancer Mortality)’이다.


이 논문에서 연구팀은 국가암검진 중 하나인 위암 검진의 효과를 처음으로 분석해 위내시경으로 위암 검진을 받을 경우, 위암으로 인한 사망위험을 47% 감소시킨다고 밝혔다. 반면 위장조영 검사를 이용한 검진자의 사망률은 2% 감소에 그쳐 위암 사망률 감소 측면에서 위장조영 검사의 비효율성을 입증했다. 


전재관 과장은 “이번 수상은 국립암센터가 개원 이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국가암관리사업의 성과를 학문적으로 인정받았다는데 그 의미가 크다”며 “이 연구결과가 우리나라뿐 아니라 위암 발생률과 사망률이 높은 일본, 중국 등의 아시아 국가와 중남미 국가들에게 의미있는 의학적 근거를 제공하였다는데 자부심을 느낀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은 한국 의학 발전에 기여하고 젊은 의학 연구자들의 의욕을 고취시키기 위해 2006년 제정됐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