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1 (목)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29.2℃
  • 흐림서울 24.9℃
  • 맑음대전 27.6℃
  • 구름많음대구 28.8℃
  • 맑음울산 28.7℃
  • 구름조금광주 27.4℃
  • 맑음부산 28.1℃
  • 맑음고창 28.2℃
  • 맑음제주 28.7℃
  • 흐림강화 23.7℃
  • 구름조금보은 27.9℃
  • 구름조금금산 26.9℃
  • 맑음강진군 26.0℃
  • 구름조금경주시 30.2℃
  • 맑음거제 29.4℃
기상청 제공

동정


SCL 서울의과학연구소, ‘특수미생물분석팀’ 신설

감염질환 통합 검사 프로세스 구축···검사체계 및 전문성 강화

검사 전문기관 SCL(재단법인 서울의과학연구소)은 "결핵 등 감염질환의 효과적인 진단은 물론 관련 검사의 유기적 수행을 위해 ​특수미생물분석팀을 신설한다."라고 1일 밝혔다.

SCL 특수미생물분석팀은 감염질환 관련 검사만을 전담하는 통합 검사 프로세스를 구축함으로써 검사체계 및 전문성 강화를 목표로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한다. 기존에는 검사기법에 따라 분류되어 별도로 검사가 진행되었기 때문에 통합 검사 프로세스에 비해 제한점이 있었다.

특히 특수미생물분석팀은 ▲항산균 도말 및 배양 ▲TB/NTM real-time PCR ▲항결핵제 감수성검사 ▲신속 내성검사 ▲Xpert MTB/RIF ▲비결핵항산균 동정 ▲비결핵항산균 감수성검사 ▲잠복결핵 진단검사 등 결핵 진단을 위한 모든 검사를 수행한다.

또한 감염질환 전담 인력을 배치해 전문 지식 및 전문성을 높여 감염병 관련 검사법 평가, 내성기전 연구, 희귀균주 분류 및 동정을 통한 미생물 자원화 등 연구역량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외부 정도관리를 위한 표준물질 생산을 비롯해 국내외 검사자 교육 등 검사 질 향상에 힘쓸 예정이다. 

SCL 관계자는 “대표적인 감염질환의 하나인 결핵은 국내 발생 및 사망률이 OECD 최고 수준으로 잠복결핵, 다제내성 결핵 등 관리가 매우 시급한 질환”이라며 “특수미생물분석팀 신설을 계기로 결핵 등 감염질환 환자들의 신속하고 정확한 진단과 치료결과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SCL은 1983년 설립되어 올해 36주년을 맞는 검사 전문기관으로서 임상검사를 비롯하여, 연구용검사, ​임상시험, ​특수 검사 등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아시아 최대 자동화 시스템을 구축, 300여 종의 최신 장비를 활용해 진단검사를 비롯해 기능의학, 분자진단, 병리검사 등 3,000여 개 검사 항목을 시행할 수 있는 프로세스를 갖추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