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1 (금)

  • 맑음동두천 24.7℃
  • 구름조금강릉 20.9℃
  • 맑음서울 25.5℃
  • 맑음대전 24.2℃
  • 맑음대구 24.6℃
  • 맑음울산 22.7℃
  • 맑음광주 25.9℃
  • 맑음부산 26.6℃
  • 맑음고창 23.3℃
  • 맑음제주 23.2℃
  • 맑음강화 24.3℃
  • 맑음보은 24.9℃
  • 맑음금산 23.6℃
  • 맑음강진군 26.1℃
  • 맑음경주시 23.2℃
  • 맑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동정


울산대병원 서인진 간호사, 호스피스 유공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호스피스 업무 수행 및 운영 활성화

울산대학교병원(병원장 정융기)은 ”본원 권역호스피스센터 서인진 간호사가 11일 오전 11시 서울 베스트웨스턴프리미어 서울가든호텔에서 열린 ‘제7회 호스피스의 날 기념식’에서 호스피스 유공자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당일 밝혔다. 

호스피스 유공자 표창은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연명의료결정제도 발전에 기여한 관련 종사자들에게 수여되고 있다. 

서인진 간호사는 울산대학교병원이 호스피스완화의료를 처음 시작할 때부터 병동 수간호사로 근무하며 말기암 환자와 가족들의 마지막 임종을 위해 헌신적인 간호로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며 울산의 호스피스 완화의료 향상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특히 2014년부터 원내직원 및 호스피스완화의료 전문인력, 자원봉사자, 일반인 등 다양한 계층을 대상으로 호스피스 관련 교육을 적극적으로 시행했다. 또한 임종돌봄 멘토로서 활동하며 교육 및 실습지도도 병행하며 활성화와 운영에도 크게 기여했다. 

이를 통해 울산지역사회에서 호스피스 전문간호사로서 역할을 톡톡히 하며 울산에 호스피스완화의료를 크게 홍보한 것은 물론 호스피스에 대한 인식개선과 기여한 공을 크다는 평을 받았다.  

서인진 간호사는 "호스피스 전문간호사로서 앞으로도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지역 호스피스 완화의료 발전을 위해 더욱 맡은바 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