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0 (금)

  • 구름많음동두천 19.7℃
  • 구름많음강릉 23.1℃
  • 구름많음서울 22.6℃
  • 구름많음대전 22.2℃
  • 구름많음대구 23.2℃
  • 흐림울산 22.8℃
  • 구름조금광주 23.0℃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1.4℃
  • 구름조금제주 24.2℃
  • 구름많음강화 19.0℃
  • 구름많음보은 18.6℃
  • 흐림금산 21.1℃
  • 흐림강진군 22.1℃
  • 흐림경주시 21.7℃
  • 흐림거제 21.5℃
기상청 제공

동정


순천향대 부천병원 김탁 교수, ‘경기도지사 표창’ 수상

생활치료센터 코로나19 확진자 코호트 연구 화제

순천향대 부천병원 감염내과 김탁 교수가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경기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김탁 교수는 감염관리실장으로서 코로나19 유행 초기부터 원내 감염관리체계를 책임지며, 환자 안전과 지역사회 확산 차단에 힘을 쏟아왔다.

또한, 김 교수를 포함한 순천향대학교 중앙의료원 감염내과 연구팀은 지난해 생활치료센터에 격리된 코로나19 확진자를 후향적으로 코호트 연구하고, 그 결과를 국제학술지 ‘JAMA internal medicine’에 발표했다. 해당 논문은 뉴욕타임스, CNN, BBC 등 해외 언론이 중요한 최신 논문으로 앞다퉈 소개해 큰 화제를 모았다.

김탁 교수는 “1918년 스페인 독감 이후 인류 역사상 100년 만에 팬데믹을 경험하면서 지난해에 모두가 혼란스럽고 어려운 시기를 보냈다. 의료 현장도 급격한 변화와 도전에 직면해야 했다”며 “이러한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모두가 한마음으로 노력해 잘 헤쳐나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김 교수는 “올해는 4차 유행 대비, 백신 접종, 뉴노멀의 정착 등 넘어야 할 난관들이 작년보다 더 많다. 힘들겠지만 위기의 시간이 기회가 될 수 있도록 저부터 솔선해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