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7.8℃
  • 흐림강릉 8.8℃
  • 흐림서울 8.0℃
  • 흐림대전 8.8℃
  • 흐림대구 8.9℃
  • 흐림울산 10.7℃
  • 광주 5.4℃
  • 흐림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3.7℃
  • 제주 11.8℃
  • 흐림강화 6.7℃
  • 흐림보은 7.9℃
  • 흐림금산 7.6℃
  • 흐림강진군 9.4℃
  • 흐림경주시 9.6℃
  • 흐림거제 10.8℃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세종충남대병원-딥메디, 스마트병원 구축 협력

인공지능 적용 모바일 플랫폼 기반 진단관리시스템 개발


세종충남대병원이 ㈜딥메디와 함께 인공지능 적용 모바일 플랫폼 기반의 진단관리시스템 개발에 나선다.

세종충남대병원은 25일 4층 대회의실에서 ㈜딥메디와 인공지능을 적용한 모바일 플랫폼 기반의 질병 발생 가능성 예측 등 심혈관질환 진단관리시스템 공동개발 및 임상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인공지능 기반 심혈관질환 생체정보 처리 알고리즘 연구개발, 정부 및 관련 기관 과제를 위한 컨소시엄 협력, 스마트병원 시스템 구축을 위한 인적·물적 자원에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양 기관이 공동개발에 나서는 심혈관질환 진단관리시스템은 손쉽게 사용하는 스마트폰 카메라의 광학센서를 기반으로 한다. 

모세혈관의 혈류와 혈관 탄력도를 측정하고 이를 인공지능을 이용해 혈압과 심혈관질환을 예측하는 최첨단 기술로, 일상생활에서 스마트폰 카메라에 2~3초간 손가락을 접촉시켜 혈관 건강을 측정하고 관리할 수 있는 혁신적인 솔루션이다.

기존의 맥파(맥박이 말초 신경까지 전해지면서 이루는 파동) 전달 속도를 이용한 혈압측정 방식보다 정교하다.

이번 연구를 책임지는 세종충남대병원 심장내과 윤용훈 교수팀은 다양한 연령층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통해 질환 여부를 판독한다는 구상이다.

㈜딥메디가 보유하고 있는 의료용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통해 심혈관질환을 예측하면 현재 형성된 심혈관 측정 의료기기 시장의 판도를 바꿀 수 있는 혁신적 솔루션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용길 세종충남대병원장은 “뛰어난 원천기술을 보유한 ㈜딥메디와 세종충남대병원이 융합해 협력하면 새로운 아이디어나 상당한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다른 디지털 헬스케어 관련 기업들도 세종으로 모이는 계기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딥메디 이광진 대표는 “벤처기업들은 임상시험을 함께할 의료기관을 발굴하는 것이 매우 어려운 현실에서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화라는 경영이념을 보유한 세종충남대병원과 공동개발을 할 수 있어 매우 좋은 기회로 생각한다”며 “세계적 혁신기술을 선도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공지능 헬스케어 관련 스타트업 기업인 ㈜딥메디는 2017년 아산나눔재단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대상 수상을 계기로 창업했으며, 네이버 투자 스타트업 기업, 미래과학기술㈜ 투자 기업, 삼성벤처투자 기업에 각각 선정됐다.

2019년에는 스마트폰 카메라만으로 혈압을 측정할 수 있는 모바일 앱 서비스를 개발하는 등 만성질환자들이 언제, 어디서나 혈압을 측정할 수 있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