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3.4℃
  • 구름많음강릉 7.0℃
  • 구름많음서울 5.4℃
  • 흐림대전 5.9℃
  • 흐림대구 9.6℃
  • 흐림울산 8.1℃
  • 흐림광주 9.6℃
  • 흐림부산 9.0℃
  • 흐림고창 5.0℃
  • 제주 9.2℃
  • 구름많음강화 0.1℃
  • 흐림보은 5.3℃
  • 흐림금산 5.9℃
  • 흐림강진군 6.8℃
  • 흐림경주시 8.6℃
  • 흐림거제 7.9℃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복지부, ‘2022년 나눔의료’ 대상자 4명 선정 완료

지원 대상자, 우즈베키스탄·카자흐스탄·캄보디아 3개국 4명으로 선정

2022년 나눔문화 확산사업(나눔의료) 대상자 4명이 선정됐다.

보건복지부는 2022년 나눔문화 확산사업 지원 대상자로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캄보디아 3개국 4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나눔의료’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주관으로 대한민국의 우수한 의료기술을 도움이 필요한 이웃 국가와 나누기 위한 세계적인 사회 공헌 사업이다.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외국인 환자에 대한 나눔의료를 통해 한국 의료의 글로벌 사회 공헌 및 인지도 제고를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경제적 어려움 또는 현지에서 치료 불가 등의 상황에 놓인 외국인 환자를 대상으로 환자·보호자 여비 및 치료비를 지원하고 있다.

2011년 첫 사업 시행 이래 28개국 414명의 환자를 국내 의료기관에서 치료해 건강한 삶을 선사했다.

이번 나눔의료 대상자는 지난 6월부터 재외공관과 국내 의료기관을 통해 추천을 받은 후, ▲국내 의료기관의 치료 가능 여부 ▲치료의 시급성 등을 고려해 선정했다.



먼저 우즈베키스탄의 9개월된 환아(여)는 팔로네징후-청색증형 선천성 심장병 환아로 어려운 경제사정과 현지 의료기술 부족으로 치료가 어려워 나눔의료 사업에 지원하게 됐으며, 2011년부터 꾸준히 나눔의료에 동참하고 있는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에서 전액 무상으로 치료를 지원하기로 했다.

그 외에도 서울 심정병원, 서울 예송이비인후과, 광주 아이안과에서 각각 카자흐스탄 2명, 캄보디아 1명의 환자를 치료하기로 했으며, 올해 11월 중 입국해 치료를 진행할 계획이다.

보건복지부 윤찬식 국제협력관은“한국이 어려울 때 세계인의 도움 속에서 현재의 성장을 가져왔듯이, 이제는 한국이 의료 선도 국가로 국제사회에 기여할 때”라고 밝히며, “우리나라의 우수한 의료기술을 주변 국가 사람들과 나누는 것이 메디컬코리아(Medical Korea)의 진정한 의미이고 나눔의료의 정신”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