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맑음동두천 2.6℃
  • 구름많음강릉 5.1℃
  • 맑음서울 2.7℃
  • 맑음대전 4.9℃
  • 맑음대구 8.5℃
  • 구름많음울산 8.3℃
  • 맑음광주 5.2℃
  • 구름많음부산 9.0℃
  • 맑음고창 2.4℃
  • 구름많음제주 5.6℃
  • 맑음강화 0.7℃
  • 구름조금보은 3.4℃
  • 맑음금산 3.7℃
  • 맑음강진군 5.2℃
  • 구름많음경주시 9.7℃
  • 구름조금거제 8.1℃
기상청 제공

인사

연세대 원주의대 고상백 교수, 대한직업환경의학회 제19대 회장 선출

직업환경의학 분야와 디지털 헬스케어 기술의 융합 힘쓸 예정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학장 정순희) 예방의학교실 고상백 교수가 지난 11월 10~12일 개최된 2022년 대한직업환경의학회 가을학술대회 및 정기총회에서 대한직업환경의학회 제19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24년 12월부터 2026년 11월까지 2년이다.

고상백 교수는 대한직업환경의학회 학술위원장, 편집위원장, 빅데이터 특별위원장 등을 역임하며 학회와 직업환경의학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편집위원장으로 활동할 당시 학회에서 발간하는 학술지 ‘AOEM’(Annal of Occupational and Environmental Medicine)이 국제학술지로 성장해 Pudmed, SCOPUS, ESCI 등 국제 학술논문 데이터베이스에 등재될 수 있도록 관련 인프라를 구축했다.

현재 대한디지털헬스학회 회장으로도 활동하고 있는 고상백 교수는 직업환경의학 분야와 디지털 헬스케어 기술의 융합을 위한 관련 연구에도 힘을 쏟을 계획이다.

고상백 교수는 “대전환 시기를 맞이하고 있는 현재 학회와 회원들 또한 여러 변화의 상황에 맞닥뜨리고 있다”고 하면서 “회원들과의 소통을 바탕으로 이러한 변화에 대한 대처방안을 함께 만들어나가고, 노동보건 및 환경의학 영역의 확장과 제도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1988년 8월 출범한 대한직업환경의학회는 직업환경의학 분야의 전문가들을 대표하는 학술 공동체로, 산업보건 발전과 노동자 건강증진을 위한 연구, 학술발표, 관련 교육 및 심사 등을 수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