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흐림동두천 -3.1℃
  • 흐림강릉 3.9℃
  • 흐림서울 -2.7℃
  • 흐림대전 -0.6℃
  • 흐림대구 3.5℃
  • 구름많음울산 5.5℃
  • 구름많음광주 1.8℃
  • 구름조금부산 6.3℃
  • 흐림고창 0.0℃
  • 구름많음제주 8.0℃
  • 흐림강화 -3.1℃
  • 흐림보은 0.2℃
  • 흐림금산 -0.8℃
  • 흐림강진군 3.5℃
  • 흐림경주시 4.8℃
  • 구름많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중외, 국내 제약 첫 美영양수액제 시장 진출

박스터와 3챔버 영양수액제 라이선스 아웃 및 수출계약

JW중외그룹이 국내 제약사로서는 최초로 미국 영양수액제 시장에 진출한다.

JW홀딩스(대표 이경하)는 미국 박스터( CEO : Robert L. Parkinson, Jr.)와 3챔버 영양수액제에 대한 라이선스 아웃 및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JW홀딩스가 박스터에 공급하는 제품은 자회사인 JW생명과학에서 개발한 3-챔버 오메가3 지질 영양수액으로 기존의 아미노산 수액과 달리 환자의 회복을 촉진하는 지질인 오메가3와 오메가6를 이상적으로 배합 함유한 3세대 영양수액이다.

이번 계약에 따라 박스터사는 이들 영양수액에 대한 미국, 유럽 등 전세계 국가에 대한 판권을 확보하기 위해 JW홀딩스에 2500만불의 계약금과 마일스톤(단계별 기술료) 1000만불 등 총 3500만불을 지급하기로 했다. 또 박스터사의 매출에 따라 러닝로열티를 추가로 제공하게 된다.

이와 함께 양사는 미국, 유럽을 비롯한 전세계 국가에서 제품 허가 등록을 마친 후 JW홀딩스는 10년 동안 이들 제품을 박스터에 공급할 계획이다.

지금까지 국내 제약사가 개발한 정제 의약품이 수출된 적은 있었지만 국산 영양수액제가 미국과 유럽을 비롯한 전세계 시장에 진출하는건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이번 계약이 JW중외그룹의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한 다국적제약사인 박스터의 요청에 의해 진행됐다는 점에서 국내 제약업계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전망이다.

박구서 JW홀딩스 사장은 “이번 계약에 따른 공급규모는 정확하게 밝힐수는 없지만 국내 제약사가 개발한 완제의약품 중 역대 최대 규모의 수출사례로 기록될 것”이라며 “글로벌 제약사인 박스터가 자사의 주력제품인 영양수액 분야에 대한 장기간 공급을 요청했다는 점에서 기존 수출계약과 차별화된다”고 설명했다.

또, 이번 계약은 수익성 문제로 다른 회사들이 기피하는 수액제 분야에서 과감한 투자와 혁신적인 기술 개발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막대한 부가가치를 창출했다는 점에서 창조경제의 사례로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실제로 JW중외그룹은 지난 2006년에 1800억원을 투자해 세계 최대 규모의 환경친화적인 Non-PVC 수액제 전용공장을 충남 당진에 준공했으며, 수액의 R&D와 재질, 완제품 생산, 국내외 마케팅 네트워크에 이르는 토털 라인업을 구축했다.

지난 2003년 수액연구소를 설립해 3-Chamber 영양수액을 개발하는 등 수액제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다.

현재 전세계적으로 3-Chamber 영양수액제를 자체적으로 개발해서 생산하고 있는 회사는 극소수에 불과할 정도로 높은 기술력을 필요로 하고 있다. 이같은 경쟁력에 힘입어 JW중외그룹은 지난 2009년 중국 항주민생그룹과 1억불 규모의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등 중국시장에 진출한 바 있다.



박스터와의 계약을 통해 JW홀딩스는 라이선스 아웃에 따른 로열티 수입과 함께 완제품 수출을 통해 막대한 부가가치를 창출하면서 글로벌 영양수액 시장에서 새로운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으며, 박스터는 기존 1세대 LCT Oil, 2세대 MCT Oil 함유 제품에 이어 3세대 Fish Oil 함유 제품을 확보함에 따라 3-Chamber 영양수액 제품의 풀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앞으로 양사는 미국, 유럽 등에서 글로벌 3상 임상시험을 진행하는 동시에 수출 제품 생산을 위한 전용 생산라인을 증설하는 등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한 준비를 본격화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로버트 M. 데이비스 박스터사 사장은 “지질은 영양보충을 위해 비경구치료 분야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부분”이라며, “JW홀딩스와의 이번 계약을 통해 박스터는 영양수액 제품 포트폴리오를 완성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경하 JW홀딩스 부회장은 “세계 최대 시장인 미국과 일본에 대한 대규모 수출계약을 통해 세계적인 수준의 기술력과 생산인프라를 입증하게 됐다”며 “차별화된 기술력과 품질 경쟁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 대한 공략을 본격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JW홀딩스는 이달 초 일본 SKK와 의약품 공동개발 협력 계약 체결에 이어 박스터와 대규모 수출계약을 체결함에 따라 중장기적인 해외 사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게 됐으며, 이번 계약의 성과가 본격화되는 2020년에는 해외 매출이 년간 2500억원 규모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