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6 (금)

  • 흐림동두천 11.3℃
  • 맑음강릉 17.8℃
  • 흐림서울 12.1℃
  • 흐림대전 15.3℃
  • 흐림대구 12.5℃
  • 흐림울산 15.6℃
  • 흐림광주 13.8℃
  • 구름많음부산 17.2℃
  • 흐림고창 14.4℃
  • 맑음제주 17.5℃
  • 흐림강화 9.7℃
  • 흐림보은 12.9℃
  • 구름많음금산 15.3℃
  • 흐림강진군 13.8℃
  • 구름많음경주시 16.4℃
  • 흐림거제 16.7℃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경상국립대병원 경남지역암센터, 공익적 암 연구사업 기관 선정

최장 6년간 부인종양 연구 지원


경상국립대병원 경남지역암센터가 대한부인종양연구회(KGOG)를 통한 국립-지역암센터 연계 ‘공익적 암 연구사업 대상 기관’으로 선정됐다.

10대 암 건강 불평등 해소를 위해 국립암센터와 지역암센터 간 연계망을 구축하고 암 임상연구 활성화 및 질 향상, 임상시험의 지역적 불평등을 해소하기 위해 시행하는 이 사업은 대한부인종양연구회를 통해 경상국립대병원을 비롯한 5개 병원이 대상 기관으로 선정됐다. 

경상국립대병원 경남지역암센터는 이번 사업을 통해 부인 종양(난소암, 자궁경부암, 자궁내막암)에 대해 최장 6년간 ▲임상시험 실무인력 지원과 관리 및 교육 ▲대한부인종양연구회를 통한 글로벌 항암신약 임상시험 계획 기회보장 ▲지역암센터 연구자의 글로벌 항암신약 임상시험 기획 시 연구비 지원 ▲국립암센터-지역암센터 간 임상시험 정보 공유 시스템 구축 등을 지원받는다. 

경상국립대병원 경남지역암센터는 지난 2007년 전국 최초 지역암센터로 개소 후 지역민 암 예방, 치료, 관리 등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경남지역암센터 내 유방암·부인암센터를 지난 2014년 개소해 지역 내 유방암·부인암 환자를 대상으로 신속한 진료와 맞춤형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경상국립대병원 경남지역암센터 이옥재 소장은 “경남지역암센터 개소 후 도내 연계망을 구축해 지역 내에서 암 예방, 교육, 치료 등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해왔다”며 “이제 더 나아가 공익적 암 연구사업을 통해 지역민을 위한 암 치료기술 발전을 위해 국립암센터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