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흐림동두천 13.8℃
  • 구름많음강릉 22.0℃
  • 흐림서울 16.5℃
  • 구름조금대전 20.5℃
  • 구름많음대구 18.2℃
  • 구름많음울산 18.8℃
  • 맑음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18.7℃
  • 구름조금고창 20.3℃
  • 구름조금제주 22.4℃
  • 흐림강화 14.6℃
  • 맑음보은 18.1℃
  • 구름조금금산 19.7℃
  • 맑음강진군 19.1℃
  • 구름많음경주시 18.7℃
  • 구름많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휴젤, ‘히알센스 플러스’ 3종 콜롬비아 품목허가 획득

현지 HA 필러 시장 85%인 리도카인 제품으로 장악력 확대

휴젤이 세계 HA필러 시장을 향한 공격적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글로벌 기업 도약을 목표로 하는 휴젤의 이번 타깃은 중남미 시장이다.

글로벌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휴젤㈜(대표집행임원 손지훈)이 지난 4월 콜롬비아 식품의약품규제당국(INVIMA)으로부터 ‘히알센스 플러스(Hyalsense Plus, 리도카인 함유 제품)’ 3종 제품에 대한 품목허가를 취득했다고 7일 밝혔다. 

휴젤이 콜롬비아에 자사 HA필러 제품의 품목허가를 취득한 건 지난 2015년 ‘히알센스(Hyalsense, 리도카인 미함유 제품)’ 시리즈 3개 제품을 출시한 이래 2번째다.

이번 허가 승인 제품은 ▲히알센스 파인 플러스(Hyalsense Fine Plus) ▲ 히알센스 울트라 플러스 (Hyalsense Ultra Plus) ▲히알센스 서브-큐 플러스(Hyalsense Sub-Q Plus) 3개 제품이다. 국내 대표 HA필러 기업으로서 휴젤이 구축해온 차별화된 기술력을 기반으로 제품의 높은 탄성력을 완성하는 한편, 시술 목적 및 부위 등에 따라 보다 자연스러운 볼륨감 구현을 위해 각기 다른 점성의 제품 3종을 출시, 선택의 폭을 넓혔다.

특히, 이번 승인을 받은 3종 제품 모두 국소마취제 ‘리도카인’을 함유하고 있어 시술 시 환자의 고통을 최소화시키는 한편, ‘Even particle distribution’ 공법을 통한 제품 주입감 개선으로 시술자의 편의까지 높였다.

Even particle distribution 공법은 가교 후 겔 형태로 만들어진 입자를 고르게 분쇄하는 휴젤만의 제조 공법이다. 겔 형태 입자의 고른 분쇄를 통해 별도의 free HA 첨가 없이도 제품의 점·탄성을 향상, 비가교 입자 첨가로 인한 부작용 발생 가능성을 최소화했다. 또한 시술 부위 내 필러 이동을 최소화해 시술 후에도 형태 유지가 용이하도록 했다.

휴젤은 이번 허가 승인을 기반으로 자사 HA필러 제품의 현지 시장 장악력을 높여 나간다는 방침이다. 현재 콜롬비아 HA필러 시장은 2020년 기준 연간 약 5만 4000시린지 규모로, 이중 85%를 리도카인 함유 제품이 차지하고 있는 만큼 이번 허가 승인이 휴젤의 현지 시장 확대를 이끄는 주효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회사측은 기 진출 제품인 히알센스 시리즈와 함께 오는 2025년까지 현지 HA필러 시장 점유율 20%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현지 파트너사 ‘애보트(Abbott)’사와 KOL(Key Opinion Leader)과 함께 온·오프라인 워크숍 및 트레이닝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한편, 제품의 우수성과 안전성에 대해 알리는 SNS 프로모션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휴젤 관계자는 “콜롬비아는 오는 2025년까지 연평균 8~12% 성장이 예상되는 시장성 높은 지역”이라며 “제품 가격경쟁력과 함께 앞서 현지 시장 안착에 성공한 ‘히알센스’ 시리즈와 자사의 보툴리눔 톡신 제제 ‘메그니온(Magnion, 수출명)’과의 시너지를 통해 콜롬비아 시장 내 휴젤의 기업 경쟁력을 빠르게 키워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