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화)

  • 흐림동두천 14.7℃
  • 흐림강릉 14.8℃
  • 흐림서울 16.0℃
  • 흐림대전 16.4℃
  • 흐림대구 16.2℃
  • 울산 15.4℃
  • 흐림광주 15.8℃
  • 부산 15.6℃
  • 흐림고창 15.3℃
  • 흐림제주 18.2℃
  • 구름많음강화 16.9℃
  • 흐림보은 15.6℃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5.7℃
  • 흐림경주시 15.3℃
  • 흐림거제 16.2℃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서울성모병원,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지정 공동 업무협약 체결

학대피해아동 지원체계 구축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은 학대 피해 아동에 대한 신속한 검사·치료 지원의 의료체계 구축을 위해 서초구 관할 내 주요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4월 14일, 병원은 학대 피해 아동의 치료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서초구청, 서초경찰서, 방배경찰서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별도의 행사 없이 기관별로 협약서를 주고받는 방식으로 협약이 진행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전담의료기관 지정이 학대 피해 아동에 대한 신속한 응급조치와 적극적인 치료를 위한 의료자문 지원 및 학대 정황이 의심되는 아동의 신고 등 아동학대 의료기관의 구심적 역할을 하는 한편, 친권자의 비동행시에도 의료법 및 아동학대처벌법 등 관련법이 허용하는 범위에서 우선적으로 진료와 진단을 제공하는 적극적인 노력을 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지역 유관기관과의 협력으로 아동학대 예방과 관련한 지원 사업에도 서로 협력하기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각 기관장의 서명을 시작으로 협약기관 간 별도의 합의로 효력을 변경하지 않는 한 계속 유지된다.

김용식 병원장은 “서울성모병원과 서초구 관내의 주요 기관들이 학대 피해 아동의 치료를 위한 협약을 맺게 돼서 큰 보람과 책임을 느낀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피해를 입은 아동에게 직접적으로 도움이 되고 신속한 의료서비스 지원이 이뤄지도록 노력할 것이며, 아동학대 근절과 예방을 위한 사업을 함께 추진하며, 학대 피해 아동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