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동정

전북치대 윤정호 교수, 이공분야 개인기초연구사업 신규과제 선정

향후 5년간 치주조직재생 촉진약물의 효능 규명 등에 착수

전북대학교 치과대학 치주과학교실 윤정호 교수팀이 향후 5년에 걸쳐 연구비 지원(약 14억원)을 받게 됐다.

전북대학교 치과대학은 치주과학교실 윤정호 교수 연구팀이 제안한 ‘치주인대줄기세포 신호전달 조절에 기반한 치주조직재생 촉진약물의 효능 규명 및 최적화’라는 주제의 연구과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가 지원하는 2024년 이공분야 개인기초연구사업 (중견연구-글로벌협력) 신규과제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연구과제는 치주 결손부 및 치주염 국소환경의 치유 및 재생을 안정적으로 도모하기 위해 치주인대줄기세포 신호전달 조절에 기반한 치주조직재생 촉진약물의 효율적인 국소전달을 통한 치주조직 재생 증진의 최적화된 방법을 찾고, 이를 기반으로 치주조직 재생을 보다 실질적으로 구현하고 임상적으로 활용가능한 혁신적인 치주조직 재생 치료제 개발의 토대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연구팀은 본 연구과정을 통해, 신호전달 조절약물의 치주조직 재생효과를 치주인대줄기세포를 통해 일차적으로 검증하고, LPA/LPAR 신호전달 조절약물 탑재 콜라겐 스캐폴드 전달체를 통한 실질적인 치주조직 재생을 다양한 치주조직 결손 및 치주염 동물 실험모델에서 평가할 예정이다.

윤정호 교수는, 관련 연구 진행을 통해 치주조직재생 촉진약물을 발굴 및 임상 적용을 위한 기초 근거를 확보하여, 새로운 기술에 기반한 임상 치료법이 실제 치료 현장에 도입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이를 통해 임상 치료기술 혁신에 기여하고 싶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번에 선정된 윤 교수팀의 연구는 바이오스타트업 스템덴과 공동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글로벌 연구협력을 위해 미국 UTSHC(University of Tennessee Health Science Center) 연구자 Gabor J. Tigyi 교수와 국제 공동연구를 추진하며, 한국을 중심으로 한 국제 공동 세미나를 정기적으로 진행해 공동연구의 효율성 증대하고 및 해당 기술개발의 실용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스템덴은 치과 줄기세포 기반 조직재생 신약을 개발하는 회사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2회, 부산시장상 수장 1회 등 기술개발 능력을 인정받았다. 

현재 합성신약 기반 제품으로 충치 치료용 상아질재생 제품 임상 진입을 위해 중대동물 전임상 실험에 주력하고 있으며, 신규 파이프라인 구축을 모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