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26.5℃
  • 흐림강릉 26.4℃
  • 연무서울 28.7℃
  • 흐림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28.7℃
  • 구름많음울산 25.6℃
  • 흐림광주 27.7℃
  • 구름많음부산 26.1℃
  • 흐림고창 28.4℃
  • 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27.1℃
  • 흐림보은 27.1℃
  • 흐림금산 27.9℃
  • 흐림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7.7℃
  • 구름많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최대집 회장, 대회원 서신문서 "곧 투쟁 대열에 복귀" 밝혀

국민에게 최선의 진료가 가능한 의료환경 조성 '다짐'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이 조만간 투쟁 대열에 복귀할 전망이다.

12일 저녁 최대집 회장은 대회원 서신문에서 "곧 병상에서 일어나는대로 투쟁 대열에 복귀하여 여러분을 다시 만나겠다. 부디 마음을 모아주시고 함께 행동해주시기를 부탁드린다. 감사하다."고 했다.

국민에게 최선의 진료가 가능한 의료환경을 조성하는 데 힘쓰겠다고 했다.

최 회장은 "의사들이 최선의 진료와 소신껏 진료할 수 있는 진료환경을 구축하여 국민들에게 존경받는 의사로, 국민에게 최선의 진료가 가능한 의료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저 최대집과 40대 집행부는 사즉생의 각오로 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릴레이 단식 중인 방상혁 상근부회장 등 동참자들에게도 감사를 전했다.

최 회장은 "방상혁 상근부회장을 비롯한 집행부 임원들은 물론이고, 일반회원도 동반단식에 돌입했다는 소식을 듣고 가슴이 벅차올랐다. 진료실에서 단식에 동참해주시는 회원들도 계시다고 들었다."고 했다.

아래는 대회원 서신문 전문이다.

대회원 서신

존경하는 전국 13만 회원 선생님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최대집입니다.

우선 이렇게 병실에서 인사드리게 되어 매우 송구스럽습니다. 붕괴되어 가는 우리나라 의료제도를 바로잡기 위하여 무기한이라는 각오로 단식을 시작했으나 8일 째에 몸에 급격하게 무리가 오면서 본의 아니게 단식을 중단하게 되었습니다. 
  
곡기를 끊고 지낸 8일 동안, 몸은 힘들었으나 마음은 그 어느 때보다도 편하고 풍요로웠습니다. 바쁘신 와중에도 수많은 선생님들과 각 직역단체에서 이촌동 천막을 찾아주셨습니다. 아울러 소셜미디어 상으로 많은 분들이 응원의 메시지를 주셨습니다. 선생님들이 보여주신 대한민국 의료 정상화에 대한 의지 덕분에 힘든 시간을 버틸 수 있었습니다.

비록 제가 병상에 있으나 대한민국 의료 정상화를 위한 우리의 열망은 계속 타오르고 있습니다. 방상혁 상근부회장을 비롯한 집행부 임원들은 물론이고, 일반회원 선생님도 동반단식에 돌입하셨다는 소식을 듣고 가슴이 벅차올랐습니다. 진료실에서 단식에 동참해주시는 회원님들도 계시다고 들었습니다. 

존경하는 회원 여러분.

의사들이 최선의 진료와 소신껏 진료할 수 있는 진료환경을 구축하여 국민들에게 존경받는 의사로, 국민에게 최선의 진료가 가능한 의료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저 최대집과 40대 집행부는 사즉생의 각오로 임할 것입니다.

우리가 함께 한다면 해낼 수 있습니다. 

저의 건강을 염려해주시고 응원을 보내주신 많은 선생님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특히 우리 의료계의 미래라고 할 수 있는, 전공의 선생님들께서 모아주신 뜻을 보면서 선배로서의 미안한 마음과 동시에, 이번 투쟁은 반드시 성공할 수 있다는 확신을 갖게 되었습니다. 

곧 병상에서 일어나는대로 투쟁 대열에 복귀하여 여러분을 다시 만나겠습니다. 부디 선생님들께서도 마음을 모아주시고 함께 행동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19년 7월 12일
대한의사협회 회장 최대집 배상
배너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