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2℃
  • 맑음강릉 24.8℃
  • 박무서울 21.5℃
  • 박무대전 23.2℃
  • 구름조금대구 23.2℃
  • 박무울산 22.3℃
  • 박무광주 23.7℃
  • 박무부산 21.4℃
  • 구름많음고창 23.8℃
  • 구름많음제주 24.4℃
  • 구름많음강화 20.4℃
  • 구름많음보은 20.8℃
  • 구름조금금산 21.0℃
  • 구름많음강진군 24.0℃
  • 맑음경주시 21.5℃
  • 구름조금거제 21.8℃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건양대병원, 로봇수술 1000례 돌파

협진체계 갖춘 ‘로봇수술 드림팀’ 운영


건양대병원(의료원장 최원준)이 로봇수술 1000례를 돌파했다.

건양대병원은 2018년 4월 첫 로봇수술을 시작한 이후 지속적인 수술실적 향상과 발전을 거듭하면서 7월 기준으로 1000례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는 3년여 만에 이룬 성과로, 중부권에서는 최단기간에 가장 많은 로봇수술실적을 기록하면서 로봇수술 메카의 입지를 단단히 굳혔다.

로봇수술은 3차원 카메라로 입체감 있는 화면과 10배 이상 확대된 시야를 제공하며, 로봇을 이용해 수술하기 때문에 수술자의 손 떨림이 없다. 또한, 복강경 수술의 한계점을 보완한 수술 기구의 관절은 가동범위를 넓혀 정교하고 안전한 수술에 최적화돼있다. 이러한 점들 때문에 출혈 및 수술 후 통증을 줄일 수 있을 뿐 아니라 수술시간도 단축하고 회복도 빠르다.

건양대병원 로봇수술센터는 외과와 산부인과, 비뇨의학과, 이비인후과, 흉부외과 등 다양한 과목의 수술에서 이용되고 있으며, 각 과의 협진체제가 완벽 구축됐다. 특히 로봇수술에 최적화된 시스템을 만들고 집도의와 로봇수술 전문 간호사, 수술 코디네이터 등으로 이뤄진 ‘로봇수술 드림팀’이 갖춰졌으며, 다양한 분야의 많은 의사가 로봇수술을 집도할 수 있다는 점은 건양대병원 로봇수술센터만의 자랑이자 강점이다.

최인석 로봇수술센터장은 “짧은 기간 많은 수술성과를 이뤄냈다는 사실보다도 집도의들의 탄탄한 수술 실력과 각 부서의 협업을 통해 안전하고 수준 높은 수술이 이뤄졌다는 것이 가장 의미는 일”이라며 “앞으로 새로운 수술법에 대한 연구와 적용 질환 확대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