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맑음동두천 21.3℃
  • 맑음강릉 25.6℃
  • 박무서울 22.2℃
  • 박무대전 24.0℃
  • 맑음대구 24.6℃
  • 맑음울산 23.9℃
  • 박무광주 24.9℃
  • 박무부산 22.4℃
  • 구름조금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24.5℃
  • 맑음강화 21.3℃
  • 맑음보은 21.8℃
  • 맑음금산 23.4℃
  • 구름조금강진군 24.2℃
  • 맑음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2.0℃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건양대병원, 심혈관질환 국제심포지엄 성료

“대한민국 의료의 우수성 세계에 알리는 대표 심혈관센터 되도록 노력할 것”


건양대병원(의료원장 배장호)이 지난 12일 대전인터시티호텔에서 미국 메이요클리닉, 일본 신동경병원과 공동으로 주최한 ‘제12회 건양대병원 심혈관질환 국제심포지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코로나19의 어려움 속에서 개최된 이번 심포지엄은 참석자를 50인 이하로 제한했으며, 심포지엄 전 과정은 온라인으로 중계됐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심혈관질환 분야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건양대병원 배장호 교수를 비롯한 국내 심장질환 전문의뿐 아니라 미국 메이요클리닉, 레녹스힐병원, 신동경병원 등 미국과 일본의 심장질환 전문의들의 주제발표가 이뤄졌다.

주제발표 이후 심장 전문가들의 활발한 토론과 질의응답을 통해 심혈관질환 치료 관련 이슈와 최신 트렌드 정보를 공유했으며, 코로나19 상황에서의 심혈관질환 발생과 치료에 관한 내용도 논의됐다.

행사를 총괄한 배장호 건양대의료원장은 “세계적인 심장 전문의들이 한자리에 모여 그동안의 연구성과와 치료 경험을 공유하는 권위 있는 심포지엄을 건양대병원이 주축이 되어 이끌어왔다”라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의료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는 대표 심혈관센터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