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IT

드림텍, 美 로봇 전문기업과 전략적 제휴… 로봇 사업에 속도

미국 AI 기반 휴머노이드 개발 기업 ‘비욘드 이매지네이션’ 및 의료용 휴머노이드 기업 ‘코보틱 써지컬’과 협력
의료 현장에 사용될 로봇 양산개발 참여 및 로봇 제품 생산… 자회사 역량 더해 시너지 강화

전자부품 및 스마트 의료기기 제조기업 드림텍이 미국 비욘드 이매지네이션(Beyond Imagination, Inc.), 코보틱 써지컬(Cobotic Surgical, Inc.)과 AI 기반 범용 휴머노이드 로봇 및 의료용 로봇 개발·제조를 위한 전략적 제휴관계를 수립했다고 31일 밝혔다.


미국 소재의 비욘드 이매지네이션은 인간의 노동력을 학습하고 수행할 수 있는 범용 AI 시스템과 비숙련 작업부터 숙련 작업까지 모든 범위의 작업을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범용 휴머노이드 로봇을 개발 중인 AI 기반의 휴머노이드 로봇 개발 기업이다. 비욘드 이매지네이션의 범용 AI 시스템인 ‘비옴니(Beomni) AI’는 인간의 작업을 학습해 수행할 뿐 아니라, 향후 스스로 학습하고 개선까지 가능한 범용 AI이다. ChatGPT가 자연어를 학습하는 것과 유사하게 인간의 작업을 스스로 학습하는 생성(generative) AI 시스템이다.

또한, 비욘드 이매지네이션이 개발한 범용 휴머노이드 로봇인 ‘비옴니(Beomni) 로봇’은 인간의 손동작을 그대로 따라 작업을 수행할 수 있는 기능을 갖고 있으며, 시각, 청각, 촉각, 동작 및 언어 등 다양한 주변정보를 통해 해당 정보를 학습할 수 있다. 비옴니 로봇은 위치에 관계없이 최초 조작자가 XR 헤드셋을 착용하고 작업을 수행하면, 로봇이 해당 작업동작을 그대로 따라하면서 노동자의 작업을 학습하고, 이후 비옴니 AI를 통해 개별작업 프로세스를 효율적으로 개선하는 등 스스로 진화할 수 있는 기능을 갖추고 있다. 
 

비옴니 로봇은 제조, 물류현장과 같은 비숙련 노동뿐 아니라 의료진과 같은 숙련노동까지 수행할 수 있어 향후 인간의 노동력이 투입되는 다양한 산업 현장에 적용이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건설현장, 위험물 취급시설 등 위험도가 높은 노동 현장에도 적용 가능한 완전 범용 로봇 시스템이다. 특히, 비옴니 로봇은 2022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2와 NVIDA의 개발자 컨퍼런스인 GTC 2022에 선보이며 주목을 받은 바 있다. 

미국 소재의 코보틱 써지컬은 비욘드 이매지네이션과 협업해 비욘드 휴머노이드 로봇을 의료분야에 적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기업이다. 지난 3년간의 Covid-19 팬데믹과 최근의 급격한 인플레이션으로 인해 미국 노동시장, 특히, 의료인력의 급여가 급격하게 상승했을 뿐 아니라 인력 공급이 매우 부족한 상황이 발생하고 있으며, 이는 세계적인 노동 인구 감소 추세와 맞물려 더욱 더 심각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비욘드 이매지네이션과 코보틱 써지컬은 이러한 의료현장의 노동력 부족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비옴니 로봇의 최초 상용화 산업을 의료현장으로 선정했다. 코보틱 써지컬은 이러한 복잡한 의료현장에서 의료진이 환자 치료에 집중할 수 있게 도울 뿐 아니라 의료시설의 안전성과 경제성을 개선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코보틱 써지컬은 입원부터 퇴원까지의 수술 과정 전반(perioperative)에 다양한 협동로봇을 적용해 의료현장의 인건비를 크게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코보틱 써지컬의 창업자 중 한명인 마틴 로쉬 박사(Martin Roche, MD)는 미국 HSS 플로리다 병원의 관절수술 부문장으로, 무릎 인공관절 치환 수술에 혁신을 가져온 무릎 인공관절 치환 수술용 로봇인 ‘MAKO’의 개발을 주도한 바 있는 정형외과 전문의이다. 마틴 로쉬 박사는 “의료현장에 적용되는 로봇은 앞으로 지능형 협동로봇 형태로 전환해야 할 필요성이 있다”고 말하며, “코보틱 써지컬은 최초로 로봇 무릎 인공관절 치환수술을 진행한 홀리크로스 병원(Holy-Cross Hospital)과 같은 교육 병원 및 지역병원과 협력해 진화하고 있는 의료노동 환경에서 의료진을 포함한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요구를 해결하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보틱 써지컬은 24년까지 외래병원 및 수술을 진행하는 4~5개의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협동로봇을 통해 수술 프로세스를 모니터링하고 학습해 수술절차의 효율성과 안전성을 개선하는 초기 파일럿 프로그램을 수행할 계획이다. 파일럿 프로그램 진행 이후 순차적으로 데이터 통합, 멸균/소독 작업, 의료용 자재관리 등 다양한 의료현장에 적용하는 협동로봇을 런칭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향후에는 비옴니 AI를 통해 의료현장에 적용된 모든 협동로봇이 빠르게 성능을 개선하고, 적용범위를 더욱 확대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전략적 제휴관계 수립을 통해 드림텍은 의료용 휴머노이드 로봇 등 AI 기반의 휴머노이드 로봇을 개발·생산한다. 웨어러블 로봇용 센서모듈 및 메인모듈 등을 개발해 주요 고객사에 공급하던 기존 로봇용 부품 모듈사업을 넘어 로봇 완제품 개발·제조까지 로봇 사업을 전방위적으로 확대, 로봇 사업을 속도감 있게 진행한다는 전략이다.

특히, 로봇 하드웨어의 모듈 양산개발 뿐 아니라, 휴머노이드 로봇에 드림텍의 IR센서와 자회사인 나무가의 2D, 3D 카메라모듈과 3D ToF를 적용하고, 오는 10월 자회사로 편입되는 에이아이매틱스의 AI 알고리즘까지 적용해 자율주행 및 사물인식 등 다양한 분야에서 보다 넓은 범위의 전략적 협업이 이룬다는 계획이다.


시장조사기관 마켓앤마켓에 따르면, 글로벌 의료용 로봇시장은 2020년 59억 1,000만 달러(약 7조원)에서 연평균 16.5%씩 성장해 2025년에는 127억 달러(약 16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의료용 로봇은 2021년 기준 서비스 로봇 시장에서 가정이나 물류용 로봇을 제치고 가장 높은 응용 분야로 손꼽힌다. 전체 서비스 로봇 중 의료용 로봇 비중이 38.7%, 가정용 로봇 32.8%, 물류 로봇 9%, 농업용 로봇 8.6% 순이다. 의료 분야의 경우 인공지능을 비롯한 다른 융복합 기술 발달에 따라 로봇 기술이 동반 성장하고, 고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해리 클루어(Harry Kloor) 비욘드 이매지네이션 창업자 겸 CEO는 “비옴니 AI는 휴머노이드 로봇을 구동할 수 있는 매우 강력한 인공지능 시스템으로, 인간의 두뇌와 마찬가지로 어떠한 작업이든 학습해 인간의 육체노동을 혁신할 수 있는 시스템”이라며,  “비욘드 이매지네이션은 휴머노이드 분야에서 애플이나 테슬라와 같은 기업이 될 수 있다고 확신한다”면서, “향후 5년 내 누적으로 7,500대 이상의 휴머노이드 로봇을 공급해 매출 5억 달러를 달성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마틴 로쉬(Martin Roche) 코보틱 써지컬 창업자는 “향후 인구 고령화 및 소득수준 증가로 수술 건 수는 증가하는데 비해 수술을 수행할 숙련된 의료인력의 수는 턱없이 부족하게 될 것”이라며 “코보틱 써지컬은 숙련된 의료인력이 환자의 필요에 집중하고, 최고 수준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협동로봇을 통해 의료 서비스의 효율성과 안전성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드림텍 관계자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3사가 전략적 제휴 관계를 맺어 의료용 로봇 서비스 개발 및 제조에 참여하게 돼 로봇 사업에 추진력을 얻게 됐다”며, “드림텍 역량에 자회사 역량까지 모두 더해 미래 로봇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드림텍은 1998년 설립 이후 스마트폰 PBA 모듈, 지문인식센서 모듈, 스마트 의료기기 등을 개발·생산하는 종합전자부품 제조기업이다. 2019년 3월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했으며, 2020년 카메라 모듈 전문기업 나무가를 인수해 부품 사업의 새로운 동력을 확보했다. 최근에는 미국 소재 의료기기 기업 카디악인사이트 인수를 발표하며 의료기기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