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19 (수)

  • -동두천 30.1℃
  • -강릉 33.2℃
  • 맑음서울 30.9℃
  • 구름많음대전 29.6℃
  • 구름많음대구 31.7℃
  • 구름조금울산 32.8℃
  • 구름많음광주 31.5℃
  • 구름많음부산 29.6℃
  • -고창 29.3℃
  • 맑음제주 30.3℃
  • -강화 28.0℃
  • -보은 29.3℃
  • -금산 30.2℃
  • -강진군 ℃
  • -경주시 33.3℃
  • -거제 31.6℃

기관/단체


논문표절 의혹 박능후 후보자, 국회 제출 답변서도 표절

아동학대 예방 위한 후보자 답변, 전 정부 아동학대 방지대책과 일치

복지전문가인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의 논문표절 의혹이 논란인 가운데 국회에 제출하도록 돼있는 ‘인사청문회 서면 답변서’조차 표절한 것으로 드러나 물의를 빚고 있다.


자유한국당 성일종 의원(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충남 서산·태안)은 보건복지부에서 제출받은 ‘보건복지부 장관후보자 인사청문 서면질의 답변서’를 분석한 결과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후보자의 견해를 묻는 질문에 대한 답변이 지난 박근혜 정부 국무조정실과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자료를 그대로 베낀 것으로 드러났다고 17일 밝혔다.


서면답변을 통해 박 후보자는 아동학대 근절방안에 대해 ▲‘예방방안을 강화해야 한다’ 밝히고, ▲이를 위해 ‘e아동행복지원시스템’을 구축하여 적극 활용하고, ▲‘대국민 인식개선’ 홍보,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교육 강화, ▲아동보호전문기관 등 인프라도 지속 확충해야 한다고 밝혔다.


하지만 박 후보자의 답변 내용은 지난 박근혜 정부의 국무조정실과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보도자료(정부, 올해를 아동학대 근절 시스템 구축 원년으로 선포하다, 2016년 3월 29일)와 똑같은 내용으로 ▲당시 황교안 국무총리는 아동학대 근절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예방이 중요’하다고 밝히고, ▲‘아동행복지원시스템’을 17년까지 구축하고, ▲‘아동학대 국민인식 개선’과 ▲‘아동학대 신고의무자’확대 ▲‘아동보호전문기관’ 확충 등 의 각종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성일종 의원은 “논문표절 의혹을 받고 있는 박 후보자가 국회에 제출하는 인사청문회 서면 답변서까지 표절했다”며 “복지분야 외 보건·의료·보육 등 타분야 전문성 부족의 우려가 현실로 드러난 만큼, 인사청문회를 통해 후보자의 정책에 대한 검증을 철저히 진행 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