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9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최신연구진전

세포 에너지 대사조절 ‘NAMPT’ 활성화되면 대장암 악화

‘염증성 대장암’ 악화 및 예후 분석해 새로운 기전 밝혀

염증성 대장암의 진단 및 치료 예후를 분석하는 새로운 기전이 발표됐다.

아주대학교의료원은 아주대 의대 생화학교실 김유선 교수(홍선미 연구교수·이아연 대학원생)팀이 염증성 대장암의 진행 및 예후, 치료 방향을 정하는데, 세포의 에너지 대사과정에 관여하는 NAMPT 유전자의 활성 조절을 이용할 수 있음을 확인했다고 22일 밝혔다.

연구팀은 NAMPT 유전자의 활성이 면역세포인 대식세포를 암의 진행과정을 촉진하는 ‘종양 대식세포(M2 타입 종양 대식세포)’로 전환시키는 역할을 함으로써, 면역 억제성 미세환경을 유도해 대장암을 악화시키는 새로운 기전을 밝혔다.

특히, 이러한 종양 대식세포에서 NAMPT의 발현과 이와 상관성을 갖는 유전자들의 발현 정도가 대장암 환자의 생존이나 치료 반응을 예측하는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것을 확인했다. 


이에 연구팀은 “NAMPT를 표적으로 한 대장암의 효과적인 항암면역 치료법 개발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NAD(Nicotinamide adenine dinucleotide)는 살아있는 모든 세포에서 에너지 생성, 산화­환원 반응 조절 및 신호 전달 등에 모두 관여하는 필수적인 대사물질로서, NAMPT는 세포 내 NAD의 양을 유지하는 핵심적인 효소다. NAMPT의 기능 이상은 당뇨, 암, 관절염, 노화 등 다양한 질병과 관련이 있다고 보고되고 있다. 

김유선 교수는 “이번 연구는 NAMPT 활성 조절 경로를 통해 대장암의 진행과 예후 예측 그리고 복잡한 암 미세환경을 타깃 할 수 있는 새로운 항암면역 치료법의 개발 가능성을 확인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한국연구재단 중견연구자지원사업·기초연구실지원사업, 보건산업진흥원 연구중심병원 지원으로 수행됐으며, 국제 학술지 Advanced Science(IF 15.1) 최근 온라인판에 ‘NAMPT-Driven M2 Polarization of Tumor-Associated Macrophages Leads to an Immunosuppressive Microenvironment in Colorectal Cancer(NAMPT-매개 종양 대식세포 (M2 타입) 분극화에 의한 면역 억제성 미세환경 유도에 의한 대장암)’란 제목으로 게재됐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