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현대약품, 여드름치료제 ‘윈레비’ 국내 독점 라이선스 계약

미국에서 가장 많이 처방되는 국소용 여드름 치료제
“약 40년만에 새로운 기전으로 FDA 허가…새로운 치료 옵션이 빠른 시일 내 허가 받도록 할 것”

현대약품(대표 이상준)은 미국 코스모 파마슈티컬스(Cosmo Pharmaceuticals N.V)와 여드름 치료제 신약 ‘윈레비(Winlevi®, clascoterone)의 국내 개발 및 상용화를 위한 독점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계약으로 현대약품은 코스모의 자회사 카시오페아(Cassiopea)로부터 윈레비에 대한 국내 허가와 판매를 위한 독점적인 권리를 받게 되며, 국내 품목허가 이후 독점적으로 유통 및 판매를 하게 된다.

2020년 미국 FDA로부터 12세 이상 환자의 여드름 국소 치료를 위한 혁신 신약(First-in-Class)으로 승인 받은 윈레비는 안드로겐 수용체 작용에 특화된 크림 제형의 국소 치료제다. 여드름 병변에 직접적으로 도포, 전신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해 상대적으로 안전하며 남성과 여성 모두에게 사용 가능하다는 특징이 있다.

윈레비는 2021년 11월 미국에서 최초 출시됐으며, IQVIA 데이터 기준 미국에서 가장 많이 처방되는 국소용 여드름 치료제다. 현재까지 13,000명 이상의 미국 의사가 윈레비를 처방했으며, 지난 15년 동안 미국에서 여드름 관련 가장 성공적인 출시 제품 중 하나로 기록되고 있다.

현대약품 관계자는 “약 40년만에 새로운 기전으로 미국 FDA의 허가를 받은 여드름 치료제를 한국 소비자에게 소개할 수 있게 돼 기쁘다. 여드름은 심리적·사회적으로 환자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데, 새로운 치료 옵션이 국내 환자에게 사용될 수 있도록 빠른 시일 내 허가를 받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며, “현대약품은 안드로겐 탈모 치료제 등 다양한 영역의 호르몬 작용 기전의 치료제를 국내에 소개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앞으로도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다양한 연구개발과 글로벌 협력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