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9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전공의, 8816명 사직서 제출…7813명 병원 이탈 확인

중수본, 제13차 회의 개최…의사 집단행동 상황·피해 현황 점검

8000여명이 넘는 전공의들이 사직을 신청했으며, 7000여명이 근무지인 병원을 이탈한 사실이 공식적으로 확인됐다.

‘의사 집단행동 중앙사고수습본부’는 21일 조규홍 본부장 주재로 제13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주요 100개 수련병원 점검 결과 20일 22시 기준 소속 전공의의 약 71.2% 수준인 8816명의 전공의가 사직서를 제출했으나, 수리되지는 않았다. 

그리고 소속 전공의의 63.1%인 7813명이 근무지를 이탈한 것으로 확인됐으며, 이에 중수본은 현장점검을 통해 근무지 이탈이 확인된 6112명 중 이미 업무개시명령을 받은 715명을 제외한 5397명에게 업무개시명령을 발령했다. 

또한, 지난 20일 18시 기준 ‘의사 집단행동 피해신고·지원센터’에 신규로 접수된 피해사례는 총 58건으로 집계됐다. 

피해사례는 주로 일방적 진료예약 취소와 무기한 수술 연기 등이었으며, 정부는 국민의 피해사례를 접수·검토해 환자의 치료 공백을 최소화하고, 진료·수술 지연 등으로 피해를 입은 국민을 대상으로 법률상담서비스 등을 신속히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