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금연 전자담배 하루 1개피 10일간 사용해야

식약청, 용법용량 무시하면 폐암 등 부작용 위험 경고

금연을 위한 담배대체제인 ‘전자식 흡연욕구저하제’를 용법용량에 맞지 않게 장기간 사용할 경우 폐암 등 각종 질병을 일으킬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29일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윤여표)은 ‘전자식 흡연욕구저하제’를 사용할 경우 주의사항에 따른 올바른 사용법을 준수해줄 것을 당부했다.

전자식 금연보조제로 알려져 있는 ‘전자식 흡연욕구저하제’를 구입해 이용하고자 하는 소비자는 정해진 용법 용량(하루 1개피 10일간 사용)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

전자식 흡연욕구저하제란 흡연욕구를 떨어뜨려 담배를 끊는 데 도움을 주는 전자식 금연보조제 기기를 말하며 니코틴을 함유하고 있지 않아 의약외품 허가대상제품으로 관리하고 있다.

담배를 대신해 사용하는 이 제품의 경우 용법용량에 맞지 않게 계속해서 장기간 사용할 경우 구역질, 집중력 저하 등 이상반응이 나타날 수 있고 폐암 등 각종 질병의 원인이 될 수 있다.

특히 알레르기가 일어나기 쉬운 사람, 임산부, 수유부, 구강내 또는 후두부에 염증이 있는 사람, 비흡연자, 18세 미만자 등은 절대로 사용해서는 안된다.

또한 이 제품은 프로필렌글리콜을 함유하고 있기 때문에 이 성분에 과민하거나 알레르기 병력이 있는 환자의 경우에는 의사 또는 약사와 상의해야 한다.

식약청 관계자는 “전자식 흡연욕구저하제가 담배에 비해 중독의 우려가 적다고는 하지만 시중에서 종종 의약외품으로 허가를 받아 ‘건강에 좋다’는 문구로 광고되고 있다. 이러한 과장광고에 현혹되지 말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