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2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건강/웰빙

냉방기기 사용 증가하는 여름철, 무더위 이기려다 냉방병 걸린다

염근상 교수 “적정 실내온도 유지하고, 꾸준히 운동해야”

최근 기상청에서 올여름 첫 폭염주의보를 발효했을 만큼 한낮 기온이 30도를 웃도는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특히 슈퍼엘니뇨의 영향으로 올여름이 평년보다 더 더울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여름철 냉방을 과도하게 하면 실내외 온도차가 커져 냉방병에 걸리기 쉬워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냉방병’은 냉방기기를 장시간 사용헤 실내외의 급격한 온도차에 몸이 제대로 적응하지 못해 생기며, 증상은 몸살, 감기와 비슷하다. 갑작스러운 추위로 인해 뇌로 가는 혈류량이 줄어 두통 또는 어지럼증을 유발할 수 있다. 

실내 환기를 제대로 하지 않으면 냉방기기로 인해 실내 습도가 낮아져 호흡기가 건조해지고, 기관지가 예민해져 알레르기 비염과 비슷한 코 막힘, 기침, 콧물, 안구 충혈 등도 발생한다.

냉방병은 특별한 치료 없이 냉방기기 사용을 중단하면 며칠 내 증상이 호전된다. 냉방병 증상이 나타나면 우선 냉방기기를 끄고 실내를 환기한 후 몸을 따뜻하게 하고 충분한 휴식을 취해야 한다.

냉방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적정 실내온도를 유지하고 자주 환기해야 한다. 실내외 온도차가 5~6℃를 넘지 않도록 하고 실내온도를 22~26℃로 유지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2~4시간 간격으로 실내를 환기해 냉방기기의 차가운 공기가 정체되지 않도록 하고 습도는 50~60℃ 수준으로 유지한다.

또한, 장시간 냉방기기 가동을 피하고 실내에서 얇은 겉옷이나 양말을 착용해 차가운 공기가 몸에 직접 닿지 않게 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냉방기기 가동 시 차가운 음료보다 따뜻한 물을 자주 마셔 체온을 유지해 주는 것도 방법이다.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 가정의학과 염근상 교수는 “선선한 저녁에 가벼운 산책을 하거나 땀이 적절히 나게 맨손체조를 하고 덥다고 찬물로 샤워를 하는 것 보다는 미지근한 물로 샤워를 하는 것이 여름에 숙면을 취하는데 도움이 된다”라고 밝혔다.

이어 “여름철에도 신체 컨디션 유지를 위해 꾸준한 운동과 규칙적인 생활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