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건강/웰빙

만성 콩팥병 환자, 여름철 과도한 수분·칼륨 섭취 주의해야

여름철 과일·채소에 칼륨 많아…‘고칼륨혈증’ 주의

장맛비가 잠시 멈추더니 찜통더위가 찾아오며 폭염특보가 발령됐다. 올여름 특히 더울 것이라는 전망이 많아 여름이 제철인 수박, 참외 등 시원한 과일이나 음료를 찾는 사람이 늘어난다. 

하지만 콩팥(신장) 기능이 떨어진 만성 콩팥병 환자들은 과일이나 음료, 채소를 잘못 섭취하면 건강을 해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콩팥은 소변을 만들어서 몸 안에서 만들어진 노폐물을 외부로 배설하며, 수분량과 체액을 일정하게 조절하는 역할을 한다. 이 콩팥이 제 기능을 제대로 못하는 질환이 바로 만성 콩팥병이다. 

만성 콩팥병은 완치가 안 돼 증상이 더 나빠지지 않도록 평생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당뇨병, 고혈압 등 위험 질환 관리와 함께 적절한 운동과 저염식 식사가 필수다.

만성 콩팥병 환자는 평소 세심한 자기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한데, 특히 무더운 여름철에는 더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우선, 상한 음식으로 인해 설사, 구토 등으로 심한 탈수가 발생할 경우, 신장 기능의 급격한 악화가 생길 수 있으므로 날 음식 등 여름철에는 특히 더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또한, 콩팥은 칼륨을 소변으로 내보내는 기능을 하기 때문에, 만성 콩팥병 및 투석 환자가 칼륨이 다량 함유된 채소나 과일을 과도하게 섭취할 경우 위험한 합병증 중 하나인 ‘고칼륨혈증’이 발생할 수 있다. 

여름철 과일과 채소에는 칼륨이 많이 함유되어 있는데, 바나나, 참외, 수박, 복숭아 등이 대표적이다. 이러한 과일과 채소를 다량 섭취 시 고칼륨혈증이 발생하며 이는 곧 심장 박동에 이상을 일으키는 부정맥, 위중할 경우 이로 인한 심장마비를 유발할 수 있다. 이온음료 또한 많은 양의 칼륨이 들어있어 좋지 않다.

의정부성모병원 신장내과 홍수연 교수는 “만성 콩팥병 환자들의 경우 특히 여름철에 날 음식을 먹게 되거나 칼륨이 다량 함유된 음식을 섭취할 시, 꼭 주의가 필요하다”라며, “만성 콩팥병 환자분들의 음식 섭취 후 설사, 구토, 숨이 가쁘거나 가슴이 답답한 증상이 발생하는 경우 병원을 찾아서 검사와 치료를 빨리 받는 것이 좋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