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9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질병청, 한·일·중 3개국 감염병 대응체계 강화 포럼 개최

‘미래 팬데믹 대비·대응과 항생제 내성관리’ 주제로 진행

질병관리청 주관 한·일·중 감염병 예방관리포럼 및 공동심포지엄이 개최된다.

질병관리청은 12월 4~6일 3일간 제17차 한·일·중 감염병 예방관리포럼과 한·일·중 공동심포지엄을 호텔 나루 서울 엠갤러리와 질병관리청에서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한·일·중 감염병 예방관리포럼’은 동북아 3국의 감염병 관리기관이 감염병 유행을 대비해 협력방안 모색 및 긴밀한 공조체계 구축을 위해 지난 2006년 이후 매년 이어져 온 행사다. 지난 2018년부터 3국의 보건 관계자뿐 아니라 제3국, 다부처, 유관 학계가 참여해 다양한 정보를 나누고 토론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한·일·중 감염병 예방관리포럼 ▲한·일·중 공동심포지엄 ▲각 기관장 간의 양자회담으로 구성된다. 

한·일·중 감염병 예방관리포럼에는 한국·일본·중국의 보건 관계자들이 참석해 3국의 ‘판데믹 대비·대응 및 항생제 내성 관리’를 주제로 발표와 토론이 이뤄지며, 몽골 보건부 감염병센터와 국내 예방의학 및 감염학회의 보건 전문가들도 참여해 ▲진드기 및 매개체 감염병 예방관리 및 원헬스 기반의 감시체계, ▲코로나19 이후 호흡기 감염병 현황 및 감시체계, ▲홍역 퇴치 및 결핵을 포함하여 국가별 관심주제에 대한 발표 및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행사 기간 중 지영미 질병관리청장은 일본 타카지 와키타(Takaji Wakita) 국립감염병연구소장과 양자면담을 통해 ▲판데믹 대비를 위한 인력 개발 ▲예방접종 현황 및 이상반응 ▲매독 현황 및 관리체계 등에 대해 논의한다. 

더불어 중국 홍빙 센(Hongbing Shen) 질병관리본부장과는 질병관리청과 중국 질병통제센터간 양해각서(MOU, Memorandum of Understanding)를 체결한다. 

해당 양해각서는 지난 2019년에 체결한 양해각서로, 오는 2024년 만료 예정임에 따라 양 기관장의 만남을 계기로 갱신하여 체결하기로 했다. 

동 양해각서는 ▲보건 위험평가 ▲항생제 내성 ▲신·변종 감시 및 실험실 역량 강화 ▲예방접종 시행 및 백신 연구·개발을 양 기관의 기존 협력분야에 추가하며, 새로운 의제에 대해서도 폭넓게 협의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