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화)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질병관리청, 국민건강영양조사 2022년 결과 발표

신체활동 개선된 반면 음주 및 남자 비만, 여자 고콜레스테롤혈증 등 만성질환은 악화
만성질환 예방을 위한 청장년층의 건강 위험요인 관리 필요

질병관리청(청장 지영미)은 12월 8일(금), 「국민건강영양조사 제9기 1차년도(2022) 결과발표회」를 개최해, 우리 국민의 주요 만성질환 유병 및 건강행태에 관한 2022년 통계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국민건강영양조사는 「국민건강증진법」 제16조에 근거해 우리 국민의 건강과 영양수준을 파악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으며, 조사 결과는 국가 건강정책 수립 및 평가를 위한 근거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만성질환

성인(19세 이상)의 비만, 고혈압, 고콜레스테롤혈증 유병률은 ’21년 대비 소폭 증가했다.

비만 유병률은 ’22년 남자 47.7%, 여자 25.7%로 ’21년 대비 남자는 1.4%p 증가했고, 남자 30~50대 절반이 비만이었다. 여자는 전년 대비 1.2%p 감소했으나, 20대에서는 증가(15.9%→18.2%, ↑2.3%p)했다.

고혈압 유병률은 ’22년 남자 26.9%, 여자 17.0%로 ’21년 대비 남자는 1.7%p 증가했고, 특히 남자 50대(35.8%→41.6%, ↑5.8%p)에서 큰 폭으로 증가했으며, 여자는 큰 변화가 없었다. 당뇨병 유병률은 ’22년 남자 11.2%, 여자 6.9%이었다.

고콜레스테롤혈증 유병률은 ’22년 남자 20.9%, 여자 22.6%이며, ’21년 대비 남자는 큰 변화가 없었고, 여자는 2.3%p 증가했다.

◆건강행태

흡연율은 ’21년 대비 소폭 감소했으나 음주율은 다시 증가했고, 신체활동 실천율의 경우 남녀 모두 전년 대비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담배제품을 하나라도 사용한 담배제품 현재사용률은 ’22년 남자 36.6%, 여자 7.2%로 ’21년 대비 남자는 변화가 없으나 여자는 감소(↓1.3%p)했다.

현재흡연율(일반담배(궐련))은 ’22년 남자 30.0%, 여자 5.0%로 ’21년 대비 감소(남 ↓1.3%p, 여 ↓1.9%p)하였으나, 액상형 전자담배 현재사용률은 남자 5.6%, 여자 1.3%로 전년 대비 소폭 증가(남 ↑0.6%p, 여 ↑0.1%p)하였고, 궐련형 전자담배도 남자 9.2%, 여자 2.4%로 전년 대비 증가(남 ↑1.9%p, 여 ↑0.7%p)했다.

고위험음주율은 ’22년 남자 21.3%, 여자 7.0%로, ’21년 대비 남자는 증가(↑1.6%p)했고, 월간폭음률도 남자 48.8%, 여자 25.9%로, 전년 대비 남녀 모두 증가(남 ↑1.8%p, 여 ↑1.8%p)했다.

유산소 신체활동 실천율은 ’22년 남자 55.4%, 여자 50.7%로 ’21년 대비 남녀 모두 큰 폭으로 증가(남 ↑5.2%p, 여 ↑5.3%p)했다.

최근 10년 간 건강행태 변화를 살펴보면, 남녀 모두 음주와 신체활동은 개선되지 않았다. 특히 남자 40대와 여자 30대의 경우 현재흡연율은 감소했으나 여전히 전 연령대 중 가장 높았다. 고위험음주율과 우울장애 유병률은 증가하고 신체활동 실천율은 감소해 건강행태가 모두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결과의 의의

질병관리청 지영미 청장은 “’22년은 코로나19 유행 3년 차를 지낸 시기로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으로 전환되면서 우리 국민의 건강수준에도 변화가 있었다.”라고 했다.

또 “’22년 결과, 신체활동은 ’20년 이후 지속 증가해 개선됐으나 음주 행태는 다시 증가 경향으로 바뀌었고, 비만, 고콜레스테롤혈증 유병률 등 만성질환은 여전히 코로나19 유행 이전보다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라고 밝혔다.

이어 “특히 20대 식생활, 30~40대 비만 및 건강행태 악화, 50대 이상에서 만성질환이 지속 증가하여 만성질환 예방을 위해 청장년층의 건강 위험요인 관리가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오늘 발표회 기조강연으로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활용 및 조사체계 발전방향’에 대한 발표가 있는데, 앞으로도 질병청은 고령화에 대비한 골밀도 검사 추가와 타 기관 자료 연계를 확대하고 동일 대상자의 건강수준 변화를 파악하는 추적조사체계 운영 등 국가건강조사 발전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라고 전했다.

’22년 국민건강영양조사 결과를 수록한 통계집은 ’23년 12월에 발간하며, 질병관리청 국민건강영양조사 누리집에 원시자료와 함께 공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국가 건강정책 근거 강화를 위해 주제별 분석보고서인 「국민건강통계플러스」와 최근 악화된 지표 결과를 다각적으로 분석해 정책적 제언을 담은 심층보고서를 지속 발간할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