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8 (화)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政, 지역사회 마약류 중독 치료 역량 강화 거점 8개소 선정

인천참사랑병원, 환자 안전 등 위한 환경 개선 지원받는다

권역 마약류 중독 치료보호기관 8개소가 선정돼 본격 운영에 들어가며, 인천참사랑병원이 국비 지원을 받아 환경 개선을 추진한다.

보건복지부는 3월 25일 8개 의료기관을 마약류 중독자 치료를 위한 권역 치료보호기관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권역 마약류 중독자 치료보호기관으로 선정된 기관은 ▲국립정신건강센터(서울) ▲새로운경기도립정신병원(경기) ▲인천참사랑병원(인천) ▲국립부곡병원(부산·경남) ▲대동병원(대구·경북) ▲참다남병원(대전·충청) ▲원광대병원(광주·전라) ▲연강참사랑병원(제주) 등이다.

권역 치료보호기관은 마약류 중독 치료(입원 ․ 통원) 기능을 강화하고 치료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지역 마약류 중독자 치료의 중심 역할을 할 수 있는 기관으로 기존에 지정된 치료보호기관(9개 권역, 30개소)을 대상으로 하여 권역 치료보호기관을 공모한 결과 8개 권역에서 12개소가 신청했고, 이중 환경 개선은 3개소가 신청했다.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등 각 분야 전문가 7인으로 구성된 중앙치료보호심사위원회에서 마약류 중독 치료 현황 및 운영 적합성, 의료 질 개선 노력, 운영계획의 적정성, 추진 의지에 대한 종합평가 결과 점수가 높은 순으로 권역별 1곳씩 8개 권역 치료보호기관을 선정했으며, 기관별 1억 원(전액 국비)을 운영비로 지원한다.

다만, 의료진 및 기반시설(인프라) 부족으로 신청하지 못한 강원 권역에 대해서는 4월까지 추가 공모를 거쳐 치료보호기관 1곳을 선정할 예정이다. 강원은 국립춘천병원이 치료보호기관으로 지정돼 있으나, 마약류 중독 의료진 부족으로 미신청한 상태이다.

환경 개선 분야에서는 ▲시설·장비 안정성 ▲시설·장비 노후도 ▲사업의 타당성 ▲사업계획의 우수성에 대한 종합평가 결과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인천참사랑병원이 최종 선정됐다.

이번 환경개선금 총 5억원(전액 국비) 지원으로 인천참사랑병원은 스프링클러 설치와 석면 제거공사 추진하게 되어 중대재해처벌법과 관련한 소방·안전 조치를 이행함으로써 안정적인 마약류 중독자 치료가 가능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