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동정

의정부성모병원 김도훈 교수, 외상중환자외과학회 젊은 연구자상 수상

외상환자도 복강경 수술로 완치 가능하다는 연구결과 보고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 외상외과 김도훈 교수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24회 대한외상중환자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KSACS 2023)에서 젊은 연구자상(Young Investigator Award)을 수상했다.

‘KSACS 젊은 연구자상’은 국내외 외상학, 중환자 의학 및 응급 수술 분야를 다루는 외과 의사들이 모여 지난 1년간의 연구 성과를 발표·토론하는 국제학술대회에서, 우수한 연구 성과를 보인 젊은 의학자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복강경 수술은 2000년대 초반부터 개복수술과의 비교 연구에서 사망률, 합병증 발생률 등의 관점에서 열등성이 없으며 재원 일수 및 통증 감소 등의 장점이 있어 외과의 다양한 분야에서 적응증이 점차 확장되고 있는 수술 방법이다.

외상 복강경 수술의 선구자격인 조항주 센터장이 2010년대 초반부터 외상환자에 대한 복강경 수술을 적용한 이래 본원 외상외과는 외상 복강경 수술을 전국에서 가장 많이 시행하고 있으며, 본 연구는 전통적인 개복 수술환자군과 복강경 수술환자군의 임상 결과를 비교하고 외상 복강경 수술에 대한 최적의 적응증을 찾는 것이 목적이다.

김도훈 교수는 “미국과 같은 전통적인 외상 선진국의 경우 외상 복강경 수술에 대한 우려 및 문제점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으나 최근 연구에서는 그러한 점들이 많이 해소됐음을 보고했다”라며 “대한민국은 뒤늦게 외상 분야에 진출했으나 본 연구를 통해 최신 외상 치료의 발전에 기여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